본문

뉴스 > 전국

LH대경본부, 김천황금 도시활력증진사업 거점시설 개소식 개최

국제뉴스 | 2021.07.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황금뜨락 및 황금마루'의 개소식(사진제공=LH대경본부)'황금뜨락 및 황금마루'의 개소식(사진제공=LH대경본부)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LH(대구경북지역본부장 서남진)는 19일김천시와 함께 김천시 황금동에 위치한 문화거점시설인 '황금뜨락 및 황금마루'의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17년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김천시 황금동 도시활력증진지역 개발사업은 지역의 생활환경개선 및 역량강화에 중점을 둔 사업으로, '17년 5월 김천시와 LH간 위·수탁협약을 맺고 사업을 추진하여 '21년 9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먼저 건립이 완료된 거점시설 2곳의 개소식 행사를 진행하였다.


'황금뜨락·황금마루'가 새로 건립된 곳은 기존 장기간 방치된 노후 공가가 있어 안전문제에 취약할 뿐만 아니라, 인근 주민들이 오랫동안 불편을 호소하는 등 환경개선이 시급한 곳이었다.


이에 LH와 김천시는 주민의견 수렴을 통해 지역주민이 함께 소통할 수 있는 공유공간이자 문화·예술·봉사 등 다양한 기능을 할 수 있는 다목적 공간인 '황금뜨락·황금마루' 건립 계획을 마련하였고, '20년 8월에 건설공사를 착수하였다.


문화거점시설은 각각 한옥 1동과 양옥 1동으로 이루어진 건물로, 그 중 '황금뜨락'은 카페 및 휴게공간과 프로그램 활동이 가능한 사랑방 등으로 구성되었고, '황금마루'는 공동체 활동이 가능한 공동 작업장 등으로 활용될 계획이다.


특히 양옥에는 노출콘크리트 공법을 사용하여 고급스러움을 강조하였으며, 한옥에는 전통 미장 등을 통해 청량하고 고즈넉한 멋을 표현하여 건축함으로써, 한 공간 안에 현대와 전통을 동시에 느낄 수 있게 하였다.


한편 19일 개최된 '황금뜨락 및 황금마루' 개소식에는 이창재 김천 부시장과 김천시 시의원, LH 관계자와 주민협의체 및 상인회 등 50여 명이 참석해 새로운 거점시설을 둘러보고 개소식을 기념하였다.


서남진 LH 대구경북지역본부장은 "이번 개소식으로 황금뜨락과 황금마루라는 공간이 주민 및 상인을 위한 문화 공간으로서 그리고 황금동의 명소로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 라고 말했다.


* 개소식 행사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참석자 전원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손소독제 사용, 자리간격 등 정부의 방역방침을 준수하여 진행하였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paekting@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정부 "4차 유행 계속…감염 확산될 위험 매우 높아"
(사진=안희영 기자)(서울=국제뉴스) 이상배 기자 = 이기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1통제관(보건의료정책실...
김 총리 "장·차관, 현장서 폭염대...
김희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이 28일 대전 서구 대전산...
이억원 기재부 차관 "희망회복자금...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30일 서울 광화문 정부서울청사에서 ...
6월 생산 1.6%↑…"제조업·서비스...
우리나라의 6월 전산업생산은 제조업과 서비스업 생산이 늘고,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1일 [일]

[출석부]
설빙 인절미 빙수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설빙 인절미 빙수 설빙 인절미 빙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