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계명대학교, 대구·경북 지역대학 위기 극복 정부 재정지원 확대 방안 간담회 개최

국제뉴스 | 2021.07.1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계명대학교사진제공=계명대학교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내년도에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교육부의 대표적인 대학재정지원 사업인 'LINC 3.0' 사업에 대구 경북지역 대학들의 참여와 예산확보를 위한 간담회가 17일 오후 2시부터 곽상도 의원실에서 열렸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지난 10년간 진행되었던 LINC+사업이 기업과 지역사회의 미친 긍정적인 변화와 함께 지금까지의 성과를 지속하기 위한 후속 사업의 중요성에 대해서 깊이 있는 논의가 진행되었다.


LINC+사업을 수행 중인 경운대, 경일대, 계명대, 대구대, 대구한의대, 안동대, 영남대 등 7개 대학 단장들은 지역 대학들의 위기가 고조되고 있음에도 올해 지자체-대학 협력기반사업(RIS) 사업에서 대구·경북이 탈락하는 등 정부의 재정지원에서 소외되어 발생 될 대구·경북 지역 대학들의 고민을 함께했다.


국회교육위원회 간사인 곽상도 국회의원(중구·남구)은 지역 대학의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와 대구시의 적극적인 역할이 필요함을 이야기하면서 "LINC+사업은 대구 경북지역에서만 매년 대학생 5만 명, 교수 2천 명 이상 참여하는 대형 단일 사업으로서 대학 중심의 지역 활성화에 큰 구실을 해 왔다."라면서 "후속 사업을 위한 정부의 예산이 확대되어 지역 대학들이 더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하였다.


LINC+사업은 경쟁을 통해 정부 재정지원을 받은 대학이 산학협력사업을 펴 미래산업 대비 인재양성을 체계화하고, 고부가 가치를 창출하며, 산학연협력의 기반 강화를 통해 지역이 함께 성장하는 생태계를 만드는 사업이다.


지난 2009년 산학협력중심대학 사업을 시작으로, 2012년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육성사업을 거쳐 2017년 현재의 LINC+사업으로 13년째 진행되고 있다. 전국의 75개 대학(일반대)이 선정되어 대학 당 연간 40억원 정도의 예산(고도화형, 2021년 기준)으로 사업을 펴고 있다.


지역의 7개 대학의 LINC+사업단은 특화분야를 중심으로 유망기업을 지원하는 맞춤형 기업지원 등을 통하여 산업발전과 지역 혁신을 주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대학별 특화분야는 경운대 항공 및 지능형 드론, 경일대 미래형 자동차부품 및 융복합 콘텐츠, 계명대 의료기기 및 스마트제조, 대구한의대 코스메디컬 바이오, 안동대 농생명바이오·백신 및 지역소멸대응, 영남대 미래형자동차 및 미래에너지 등이다.


대구대는 산학협력을 기반으로 다문화 자산 활용 사회·경제적 가치 창출에 집중하고 있다. 대부분 지역사회의 신성장 동력을 제공하는 분야로 4차 산업혁명과 맞물려 대학과 기업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이어오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paekting@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사장님귀는 당나귀귀' 허재&현주엽, 상주 웨이크...
[비즈엔터 이성미 기자] ▲'당나귀 귀'(사진제공=KBS2)‘당나귀 귀’ 허재, 현주엽, 한기범, 정호영 등 주...
넷플릭스 '킹덤 아신전', 주지훈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킹덤: 아신전'(사진제공=넷플릭스)...
정상급 문턱 넘은 아스트로의 다음...
아스트로가 오는 8월 2일 8번째 미니 앨범 'SWITCH ON'을 발표한...
팬슈머를 위한 팬커머스 성공의 관...
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은 모든 분야에서 빠르게 비대면...
100% 아닌 차우찬 구위, 도쿄행 전...
“볼 자체는 점점 더 좋아지고 있다.”김경문(63) 감독이 이끄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7월 24일 [토]

[출석부]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 GS25 모바일금액상품권 3천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