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병우 충북교육감, 코로나19 재유행 따른 방역 수칙 준수 강조

국제뉴스 | 2021.07.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병우 충북교육감.김병우 충북교육감.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은 16일 간부회의를 통해 '감염병 재유행에 따른 방역 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김 교육감은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비상 상황이 지속되고 있고 수도권 이외 지역도 확진자 수가 크게 늘고 있는 상황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4차 대유행이 전국화 양상을 보이며교육 가족의 걱정과 우려도 더 클것 이라며지금의 재유행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우리 모두가 다시 한번 힘을 내야 한다고 했다.


감염병 재확산이라는 엄중한 시기인 만큼 학교 안팎의 방역 사항을 철저하게 챙겨주길 바라며 한 사람 한 사람 모두가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일에도 각별하게 신경 써 주길 당부했다.


김 교육감은메타버스(3차원 가상현실) 활용 교육을 강조했다.


지난 월요일부터 수요일까지 지역 학교운영위원장들과 특별한 연수를 진행했다며 메타버스는 초월을 의미하는 '메타'와 세상을 의미하는 '유니버스'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세계를 의미한다고 말했다.


생활 속에 뛰어든 가상 현실로아바타라는 또 다른 나를 설정해 위원장들과 학교도 방문하고 서로 소통하며 새로운 세계를 체험해 볼 수 있었다고 했다.


최근 메타버스를 활용한 교육활동도 교육 현장에서 이뤄지고 있다며텍스트보다 시각적 자극에 익숙한 아이들이 학습에 재미를 느끼고 몰입할 수 있는 효과적인 도구라는 평가도 있다고 했다.


특히, 아바타를 활용한 수업이 수업 참여율을 높여줄 가능성도 있다며대면 수업이나 쌍방향 원격수업과 달리 얼굴이 드러나지 않기에 수업 중 심리적 부담을 덜 수 있고 실수에 대해서도 덜 민감할 수 있기 때문이라고 했다.


물론, 가상과 현실을 구분하지 못하는 과몰입이라는 역효과에 대한 우려도 있다며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이어질 새로운 미래 교육을 대비하기 위해서 메타버스와 같은 새로운 교육적 시도를 끊임없이 개척해 가야한다고 강조했다.


아이들 모두가 제대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교와 가정, 사회 모두가 연대해 통합적인 교육 안전망을 구축해야 하고교직원들도 학부모와 긴밀한 소통을 통해 아이들을 함께 길러갈 방안에 대해 고민해 주길 부탁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연애의 참견3 재연배우 금채은 나이, 인스타 상황은?
연애의 참견3 재연배우 금채은 나이, 인스타 상황은?(사진=KBS Joy)연애의 참견3 재연배우 금채은을 향한 ...
'엄지의 제왕' 참외 팩ㆍ수박 마리...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엄지의 제왕'(사진제공=MBN)'엄지의...
인천 신기시장 천원 전집으로 건물...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 ▲'서민갑부'(사진제공=채널A)인천 신...
최다빈ㆍ박소연ㆍ서효원ㆍ서지연ㆍ...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 ▲'노는 언니'(사진제공=티캐스트 E채...
가수 김연자 나이, 예비 신랑에게 ...
가수 김연자 나이, 예비 신랑에게 '이 프로포즈' 원해(사...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3일 [화]

[출석부]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모카 Tall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모카 Tall 스타벅스 아이스 카페모카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