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과기정통부-인터넷진흥원 블록체인 특구사업장 현장간담회

국제뉴스 | 2021.07.1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市, 블록체인 특화 창업지원시설(가칭:블록체인 특화 벤처컨벤션) 구축 중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시는 16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합동으로 부산 블록체인 특구 사업장인 비피앤솔루션을 방문해기업과의 현장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과기정통부가 블록체인 기술발전 및 산업육성을 위한 주관부처로서 특구사업 실증사례를 통해 업계에서 필요로 하는 정책이 무엇인지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향후 지원책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국인터넷진흥원은 부산 블록체인 특구 추진단으로 참여하면서, 블록체인 기술지원을 하고 있으며, 과기정통부의 블록체인 시범사업 전담기관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한편비피앤솔루션은 2019년 7월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로부터 블록체인 기반 콜드체인 기술의 수산물 신선유통 플랫폼 서비스를 특구사업으로 지정받아 사업화 실증을 진행 중이며, 지난 5월에는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추진하는 '2021년 블록체인 특구연계 시범사업'에도 선정됐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먼저 블록체인 스마트 콜드체인 이력관리하는 현장과 앱 시연을 하고, 부산시에서 블록체인 특구의 추진현황과 주요성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기업 간담회에서 실증사례를 통해 경험한 사업자의 의견을 청취하는 등 자유로운 토론도 이뤄졌다.


부산시는 블록체인 특구지정(2019년 7월) 이후 국내외 기업들이 부산으로 이전을 희망하는 수요를 반영하고, 특구사업의 성과를 기반으로 부산국제금융센터(BIFC)에 '(가칭)블록체인 특화 벤처컨벤션'을 올해연말 준공을 목표로 조성중이라고 밝혔다.


이날 현장에 직접 참석한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은 "특구사업을 넘어 기술확산과 산업육성을 위한 통합지원체계를 구축해 달라"고 과기정통부 장관에게 제안했으며, "부산이 글로벌 블록체인 허브 도시로 우뚝 설 때까지"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obkim5153@gukjenews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맘스터치 오후 12시·1시·2시 오퀴즈 정답 알아보기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오퀴즈가 출제됐다. 5일 오후 12시 오퀴즈는 '맘스터치' 관련 문제를 출...
가세연 김용건 여자친구 첫만남 장...
황신혜 김용건 (사진- mbn 제공)가로세로연구소(가세연)이 배우 ...
[특징주] 아비코전자 18% 급등 '올...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아비코전자가 상승세를 보이고...
[종합] 창원시 코로나검사 임시선...
창원시 제공경남도 창원시는 코로나19 임시 선별진료소를 다음과...
"원동력=열정"...부코페, 코로나19...
'부코페'는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10일 간 부산을 웃음바다로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5일 [목]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매운새우깡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