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해시·농림부, 동부생활권 611억 투자협약 체결

국제뉴스 | 2021.07.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김해시)(사진제공=김해시)

(김해=국제뉴스) 황재윤 기자 = 김해시는 7일 세종시 세종컨벤션센터에서 허성곤 김해시장과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김해동부권 농촌지역개발사업에 2025년까지 611억원을 투자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농림부의 농촌협약 시범사업에 선정된 김해시 등 12개 지자체 단체장이 참석했다.


올해부터 5년간 국비 340억원, 도비 37억원, 시비 233억원 등을 투입해 문화·복지·행정·보건·보육 분야 14개 사업으로 구성된 김해동부권 생활SOC복합단지 조성사업이 추진된다.


농촌 정주여건을 개선하는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도심으로 가지 않고도 면 소재지 등에서 기초생활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게 돼 지역 내 소비가 이뤄지면서 농촌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해시는 2022년 상반기까지 주민 의견을 수렴해 기본 및 실시설계를 수립하고 그 해 하반기에 착공해 2025년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농촌협약은 자치분권시대 새로운 농촌정책 체계로서 농림부와 지자체간 협약을 통해 농촌지역 개발사업을 총괄 지원하는 제도이다.


김해시는 농촌지역 기초생활서비스 보유율과 접근성 등을 고려할 때 가장 취약한 지역으로 꼽히는 동부생활권(생림·상동·대동면)을 주 협약 대상지역으로 신청해 지난해 6월 선정됐다.


협약 체결에 앞서 김해시는 농촌지역개발의 마스터 플랜인 농촌공간전략계획과 동부생활권 협약세부사업인 농촌생활권활성화계획을 수립하고 지난 6월까지 농림부와 협의를 완료했다.


이어 농림부 장관과 시장·군수를 협약 당사자로 정책적 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하고 지자체가 수립한 농촌생활권 발전방향에 따라 투자협약을 체결해 농촌지역의 보건, 복지, 의료, 교육 등 기초생활서비스 접근성 향상으로 '365생활권'을 실현하는 것이 목표다.


허성곤 시장은 "이번 사업을 마중물 삼아 쇠퇴하고 있는 농촌지역의 정주여건을 개선하고 농촌경제를 활성화해 농촌의 새로운 미래를 제시, 살고 싶은 희망도시 건설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jaeyuntop@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준결승 상대는 브라질 4강 일정...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4강 대진표 (사진-네이버 일정 캡쳐)한국 여자배구팀의 준결승전 상대가 결정됐다.한...
이다혜 치어리더, 포즈 살짝만 취...
이다혜 치어리더가 여신 비주얼을 자랑했다.이다혜 치어리더가는...
임시완 하차, 바퀴달린집3 주인공...
배우 임시완가수 겸 배우 임시완이 '바퀴 달린집'에서 하...
김연정 치어리더, 섹시+청량美 가...
김연정 치어리더가 화보 같은 일상을 공개했다.김연정 치어리더...
[특징주] 한화플러스제2호스팩 30%...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한화플러스제2호스팩이 거래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5일 [목]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매운새우깡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