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익산시, 집중호우 긴급 비상체계 가동

국제뉴스 | 2021.07.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익산시) 중앙동 피해 복구작업 현장 (사진=익산시) 중앙동 피해 복구작업 현장

(익산=국제뉴스) 이정권 기자 = 익산시(시장 정헌율)는 지난 5일 밤부터 내린 집중호우로 구도심권에 침수피해가 발생함에 따른 긴급대책회의를 열고 빠른 피해복구에 나서기로 했다.


지난 5일 밤 현장을 방문한 정헌율 시장은 6일비상대응체계를 가동하고 현장 지휘에 나섰으며 피해복구와 원인 파악, 재발 방지 대책 수립 등을 논의했다.


익산지역에는 지난 5일 오후 4시를 기해 호우 예비특보가 발효됐고, 오후 7시 호우주의보와 밤 9시 호우경보, 밤 11시에 기상특보가 모두 해제됐다.


5시간여 동안 익산지역에 내린 누적 강우량은 평균 64.9mm가 내렸지만 짧은 시간 구도심권에 100mm가량 집중되며 피해가 발생했다.


익산시는 5일 저녁 7시를 기해 비상 1단계를 발령해 공무원 105명을 동원해 집중호우에 대비했고, 오후 11시에는 비상 대응 수준을 2단계로 높여 212명이 비상 근무에 나서는 등 긴급 조치를 취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난 5일 오후 11시께 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파악한 뒤 침수피해에 대한 빠른 복구와 재발 방지를 위한 대책 마련을 논의했다.


또한, 6일 오전 긴급회의를 열고 현장에서 긴급 피해복구와 원인 파악, 대책 수립, 피해보상 대책 수립을 지시했다.


현재까지 익산시에 접수된 피해 현황은 시장침수 2건과 건물침수 6건, 도로 침수 7건, 하수도 역류 4건 등이 발생해 15건은 조치 완료, 4건은 조치 중인 것으로 집계됐지만, 익산시는 추가 피해가 있을 것으로 보고 현장 조사를 진행 중이다.


익산시 관계자는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를 최대한 빨리 복구하고, 원인 파악과 피해 재발대책 등도 논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7월 ERA 2.28' 김광현, 이달의 투수 투표에서 외면
7월 한 달 좋은 성적을 기록한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김광현, 그러나 이달의 투수 투표에서는 외면받았...
오늘날씨의 키워드 요란한 비소식,...
여름 더위 날씨 태풍 비 비스케치 비소식 빗방울 (국제뉴스DB)일...
오타니-보토 이달의 선수 선정
LA에인절스의 투타 겸업 선수 오타니 쇼헤이, 신시내티 레즈의 ...
인디아-하스, 이달의 신인 선정
신시내티 레즈 내야수 조너던 인디아, 디트로이트 타이거즈 포수...
서울 도심 핫플 레스토랑, 몰리큘 ...
프리미엄 공기 살균 청정 전문 브랜드 몰리큘(Molekule)이 서울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3일 [화]

[출석부]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뚜레쥬르 3천원권
[포인트 경품]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