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괴산군농림축산식품부, 농촌지역 활성화. 국가 균형발전 협약

국제뉴스 | 2021.07.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협약식 모습.(제공=괴산군청)협약식 모습.(제공=괴산군청)

(괴산=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괴산군이 농림축산식품부와 농촌지역 활성화와 국가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적 협력 거버넌스를 구축하는 농촌협약을 체결했다.


7일 오후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괴산군수 등 농촌협약 대상 12개 시장·군수가 참석했다.


농촌협약은 농식품부가 시범 도입을 거쳐 올해부터 본격 시행하는 제도로, 중앙과 지방이 협력해 '365 생활권'을 구축하는 등 농촌정책 공동 목표를 달성하자는 취지다.


'365 생활권'은 30분 내 보건·보육 등 기초생활 서비스, 60분 내 문화·교육·의료 등 복합서비스 보장, 5분 내 응급상황 대응 시스템을 구축하자는 의미다.


협약식에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농촌생활권 활성화 계획에 포함된 대상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국비를 지원하고,


시·군은 협약 대상사업과 연계사업에 필요한 지방비를 편성하여 사업 목적에 맞게 사용하기로 협약했다.


특히, 우수사례로 선정된 괴산군 농촌공간 전략계획(2020년 계획)과 생활권 활성화계획(5년 계획)을 이차영 괴산군수가 직접 발표했다.


괴산군은 이번 협약으로 확보한 사업비 260억을 통해 농촌정주여건개선, 농촌경제활력 제고,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목표로 사업을 추진해 괴산군민이 일과 삶에 균형을 추구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연계사업인 농촌재생뉴딜사업, 주거플랫폼 조성사업을 통해 주거공간을 확보하고 일자리를 창출하여 지속가능한 농촌을 만들어 나갈 예정이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농촌협약을 통해 농촌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주도의 농촌정책 추진기반을 다져서 365생활권을 이뤄내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더 나아가 인구감소·고령화·농촌지역 과소화 등 거시적 조류변화에 발맞춰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마이민트, 상큼한 우리들의 이야기 포털 : 500 Error

검색

본문

죄송합니다.
일시적인 장애로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습니다.


다음을 시도해 보십시오.
홈 페이지를 연 다음 원하는 정보에 대한 링크를 찾으십시오.
새로 고침 단추를 클릭하거나 나중에 다시 시도하십시오.

관련 문의사항은 마이민트 고객센터에 알려주시면 친절하게 안내해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8월 1일 [일]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초코에몽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