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현대제철은 비정규직 차별 중단과 직접고용에 나서라!

국제뉴스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정의당 충남도당 논평 포스터정의당 충남도당 논평 포스터

(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도의회가 현대제철에게 비정규직 차별 시정 및 직접 고용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자, 정의당 충남도당은 충남도의회의 촉구 결의안 채택을 환영하는 동시에 현대제철을 압박하고 나섰다.


정의당 충남도당(위원장 신형웅, 이하 정의당)은 11일 '현대제철은 국가기관 지시를 따르라는 충남도의회의 요구를 수용하라!"고 논평을 발표했다.


충남도의회가 하루 전인 10일 제329회 정례회 1차 본회의에서 '현대제철 당진공장의 비정규직 차별 시정 및 직접고용 촉구 결의안'을 발표한 지 하루만이다.


정의당은 논평을 통해 결의안 채택을 크게 환영했다.


우선 "충남도의회가 현대제철 당진공장 내 비정규직 차별에 대한 문제를 지적하고 직접고용을 요구하고 나선 것을 크게 환영한다"라면서 "충남도의회가 현대제철과 국회 등에 요구한 사안들은 결코 현대제철 당진공장만의 문제가 아니며,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차별과 양극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걸음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는 보여지는 것 이상으로 크고 넓다"라고 평가했다.


특히 현대제철의 시정지시 이행을 강조하며, "이제 현대제철이 움직여야 한다고 밝혔다.


사실 현대제철은 국가인권위원회, 고용노동부의 권고나 시정지시를 제대로 이행하지 않고 있는 것이 현실이라는 것이다.


오죽 답답하면 충남도의회가 현대제철에게 '국가기관의 시정지시만이라도 따르라'고 요구하고 나섰을까?"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현대제철은 도민들의 뜻마저 무시하지 말고, 비정규직 차별 해소방안을 마련해 이행하고, 직저고용을 위한 준비를 시직하라"고 당부하면서 "혹여나 자회사를 통한 간접고용방식을 생각하고 있다면 그 생각을 미리 바꾸기 바란다고 밝혔다.


또 노동자들은 이미 공공부문 자회사 전환과 그에 따른 혼란을 두 눈으로 목격했다며, 톨게이트 수납노동자들이 그랬으며, 현재 중부발전 특수경비 노동자나 환경 노동자들의 투쟁이 자회사 전환이 얼마나 허황된 것인지 쉽게 알 수 있다"고 말했다.


정의당은 사회적 소모는 결코 재발되어서는안 될 것이며, 그러기 위해서는 현대제철의 전향적인 태도가 필요하다"면서 "현대제철이 지역과 함께 할 수 있는 기업으로 거듭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현웅 충남도당 위원장은 "현대제철이 국가기관의 시정지시조차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대기업자본을 믿고 국가기관을 우습게 생각하는 것"이라면서 "이번에는 도민을 대표하는 충남도의회가 결의안을 통해 현대제철의 변화를 요구했다.


현대제철이 대기업으로서 대한민국 경제의 주축이라고 자부한다면 도민들의 뜻에 따라 비정규직 차별 철폐와 직접고용을 위해 나서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영웅, '봉숭아학당' 복학생 변신…윤형빈ㆍ박준형ㆍ...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임영웅 '뽕숭아학당' 예고(사진=TV조선 방송화면 캡처)임영웅이 '뽕숭아학당' ...
키움 구한 이정후, 이젠 한일전 설...
“야마모토 요시노부(23·오릭스)한테 3구 삼진을 당했다. 아직...
[종합] '월간 집', 웃픈 인물관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드라마 '월간 집' 정소민(사진=JTBC ...
‘골목식당’ 백종원, 비주얼파스...
‘골목식당’ 비주얼파스타집이 백종원에게 혹평을 받았다.16일 ...
이탈리아vs스위스, 유로2020 A조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유로2020(사진제공=티빙)'유로2020'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7일 [목]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왕뚜껑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