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남양주시, 다산동 주상복합아파트 화재 피해주민에 생계안정지원금 지급

국제뉴스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남양주시청 제1청사><남양주시청제1청사>

(남양주=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남양주시는 지난 4월 10일 발생한 다산동 주상복합 아파트 화재 피해 주민의 생계안정을 위해 지원금을 지급키로 결정했다.


해당 화재로 인해 상가 169호는 전소나 일부 소실 그을음 등의 피해로 전체 휴업 상태이며, 피해를 입은 361세대 중 일부 세대는 시설 내부 복구가 완료돼도 당장 재입주가 어렵거나 분진 제거 및 보수 등을 통해 입주가 가능할 정도로 주민 대부분이 피해를 입었다.


사회재난은 원인제공자가 재난 수습 및 복구에 1차적 책임이 있는 것이 원칙이다. 하지만 현재 소방청 국과수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소방합동조사단의 합동감식 등 원인규명이 지연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시는 화재 피해 주민들이 일상으로 조속히 복귀할 수 있도록 생계안정지원금을 지급키로 한 것이다.


지원금은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 및 남양주시 사회재난 구호 및 복구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남양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의 심의를 거쳐 지급하게 된다.


피해 주민 중 상가 169호에 점포당 200만원을, 주택 내부가 복구돼도 당장은 입주가 어려운 30세대에게는 세대당 300만원, 분진 제거 및 추가 보수 후 입주가 가능한 331세대에게는 세대당 150만원을 지급한다는 방침이다.


생계안정지원금의 규모는 총 9억2천4백만 원 정도로 예비비를 활용해 경기도와 남양주시가 50:50으로 공동 부담키로 했다.


남양주시는 피해 주민들의 일상 복귀에 지장이 없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 4월 10일 사고 발생일 부터 곧바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해 운영했으며, 신속한 사고 수습과 복구를 위해 현장지원 활동을 펼쳐왔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네스프레소X키아라 페라니 한정판 컬렉션 선보여
올 여름, 네스프레소가 세계적인 패션 사업가 키아라 페라니(Chiara Ferragni)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
충남교육청, 교육기관 전자조달시...
김지철 충남교육감(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교육청(교...
비트코인, 3800만원 대로 주저앉아...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비트코인(이투데이DB)비트코인 시세...
한예슬, 명예훼손 유튜버 고소 "허...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배우 한예슬(비즈엔터DB)배우 한예슬...
경산시 건설과,명품대추테마공원 ...
경산시 건설과,명품대추테마공원 환경정화 활동(경산=국제뉴스)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