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광진구, 여성 1인가구 비중 51.6%…안심홈세트 지원

국제뉴스 | 2021.06.11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광진구청 전경(국제뉴스/DB)광진구청 전경(국제뉴스/DB)

(서울=국제뉴스) 김종환기자 = 광진구'가 여성1인가구의 안전한 주거생활 조성을 위해'안심홈세트'를 지원한다.


광진구 전체1인가구는 현재(21.3월 기준) 78,590가구이며,이 중 여성1인가구는40,571가구로 총51.6%를 차지하고 있다.


이에 구는 광진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여성분과와 협업하여 여성대상 범죄예방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제고하고,여성의 안전한 주거 환경을 조성하고자'안심홈세트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대상은 광진구 내 주택,빌라,오피스텔 등 전·월세로 거주하는1인 여성 가구이며,전세 보증금이2억5천만 원 이하여야 한다.


지원물품은▲현관문이중잠금장치▲휴대용긴급벨▲문열림센서▲가정용CCTV▲스마트초인종 등 총5가지이며,최대4개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현관문이중잠금장치'는 문이 완전히 열리는 것을 막아주고, '휴대용긴급벨'은 비상 시 당기면 경보음과 함께 경찰(112)과 지인에게 문자를 보내는 역할을 한다.


'문열림센서'는 외부로부터 문열림이 감지되면 스마트폰으로 알림이 울리고, '가정용CCTV'로는 외부 침입 움직임을 감지할 수 있다.


'스마트 초인종'은 고화질 보안 감시카메라와 인공지능(AI)기능이 내장돼 문 밖에 낯선 사람이 서성이거나 벨을 누르면 촬영 중인 동영상을 스마트폰 앱을 통해 전송한다.


신청은6월14일부터 예산 소진 시까지이며,구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신청서를 작성하여 광진구 가정복지과로 방문 또는 이메일을 통해 제출하면 된다.


한편, '안심홈세트'지원사업은 지난해 처음 시작돼 여성1인가구229명에게 지원을 완료한 바 있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이번 사업을 통해 지역 내 여성의 안심 생활망 구축은 물론 지역 주민 모두의 안전 체감도까지 함께 높이고자 한다"라며"구민 모두가 범죄로부터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촘촘한 사회안전망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 밖에도 구는 올해 광진경찰서와 주거침입 범죄 피해자 긴급 지원 협약을 맺어 여성1인가구의 안심 생활망 구축과 안전 체감도를 높여나갈 계획이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박성광♥’ 이솔이, 제약회사 퇴사 후 근황 “눈에 ...
10년 넘게 다닌 제약회사를 퇴사한 개그맨 박성광 아내 이솔이가 근황을 전했다.21일 이솔이는 자신의 인스...
이국주 라면 베이컨+차돌+오징어 ...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동상이몽2-너는 내운명'(사진제공=S...
프레드릭 콘스탄트, 2021 슬림라인...
스위스 시계 브랜드 프레드릭 콘스탄트(Frederique Constant)에...
비트코인, 3800만원 대로 주저앉아...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비트코인(이투데이DB)비트코인 시세...
충남교육청, 교육기관 전자조달시...
김지철 충남교육감(충남=국제뉴스) 박창규 기자 = 충남교육청(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2일 [화]

[출석부]
빽다방 5천원권 허니버터칩
[포인트 경품]
빽다방 5천원권 빽다방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