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의회 교육위원회, 초등돌봄교실 시설확충 사업 철저 주문

국제뉴스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교육위원회 모습.(제공=충북도의회)교육위원회 모습.(제공=충북도의회)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의회 교육위원회(위원장 박성원)는 10일 제391회 정례회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해 2020회계연도 충청북도교육청 결산 승인의 건 등을 심사했다.


박성원(제천) 위원장은 "초등돌봄교실 시설확충 사업의 가이드라인이 부실해, 사업 신청 학교와 실제 구축한 학교가 달라 문제가 발생했다"며, "매뉴얼을 보완해 국고 보조금 사업을 철저히 추진해 달라"고 주문했다.


최경천(비례) 의원은 "2020년도 성과보고서를 보면 성과달성도가 높다"라며 "다만 성과계획서상의 '성과목표'와 성과보고서 상의 '성과달성도'가 매칭이 안 되는 몇 가지 사업을 보완한다면 더 나은 성과보고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국기(영동) 의원은 "학교용지일반회계부담금의 세입 예산액이 편성되지 않은 사유와 기부금의 예산현액과 징수결정액의 차이가 과다하다"며 "세입 예산을 적정하게 계상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지적했다.


김영주(청주) 의원은 "교육부의 결산서 작성 지침의 오류로 보조금 집행 잔액이 순세계잉여금에 포함되어 순세계잉여금이 전년대비 과다하게 발생했다"라며 "순세계잉여금과 보조금 집행잔액을 분리하여 정확히 기재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수완(진천) 의원은 "예산액이 작년에 비해 감소하여, 사업비가 축소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집행잔액이 과다하게 발생했다"라며 "사업의 집행상황과 집행계획을 면밀히 검토하여 사업을 추진하라"고 주문했다.


임동현(청주) 의원은 "코로나19 상황임을 감안하더라도 각종 사업 의 집행잔액이 과다하게 발생한 부분은 문제"라며 "불용액 발생을 최소화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상교(충주) 의원은 "초등돌봄교실 시설확충계획 사업비처럼 국고보조금의 반납액이 과다한 부분은 보조금 수요 조사 시 정확성을 확보하여, 보조금 반납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박민영 출연확정, 송강과 로맨스 그린다
박민영 소감, 국세청 홍보대사 발탁(사진= 나무엑터스)배우 박민영이 드라마 출연을 확정지었다.박민영이 J...
'꼬북베개 50%' 캐시워크 돈버는퀴...
[비즈엔터 김세훈 기자] ▲'꼬북베개 50%'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단독] '예능대세' 가수 박군(박준...
[비즈엔터 윤준필 기자] ▲특전사 출신 트로트 가수 박군(사진...
몬스타엑스 주헌 "데뷔 7년 차 이...
사진제공: 더블유 코리아몬스타엑스 기현, 주헌이 '화보 장인'다...
'홈플 시그니처 국산콩 두부' 마이...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홈플러스)'홈플 시그니처 국...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21일 [월]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포스틱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