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포항시, 공장 지붕 활용한 솔라팩토리 조성 사업 추진

국제뉴스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남광양항어울림공장 지붕의650kW급 태양광 패널 설치모습(사진=포항시)전남광양항어울림공장지붕의650kW급태양광패널설치모습(사진=포항시)

(포항=국제뉴스) 강동진 기자 = 포항시는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산업단지 내 공장 지붕을 활용한 '포항 솔라팩토리' 조성사업을 추진한다고 10일 밝혔다.


포항 솔라팩토리 조성사업은 산업단지 내 공장 지붕과 유휴부지를 임대해 태양광발전 설비를 설치하는 민간사업으로 사업비는 960억 원 수준이며 총 60MW 규모의 태양광발전소 설치를 목표로 한다.


또, 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판매를 통해 수익을 얻게 되는데 수익금 중 일부는 지역사회와의 상생을 위해 사회공헌사업에 사용되며, 참여기업들은 공장 내 유휴부지를 임대해 주고 수익을 얻는다.


이 사업에는 한국동서발전, 한화큐셀, 포스코 A&C, 한울이 참여하며 포항시는 태양광 발전사업 인허가 등의 행정지원을 하고, 한국동서발전은 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매매, 한화큐셀은 태양광 모듈납품 및 EPC(설계조달시공)를 실시해 사업관리를 공동 진행한다. 포스코 A&C는 설계감리, 한울은 사업개발 및 각종 인허가를 담당한다.


전국에 분포된 산업단지에 있는 수많은 공장들의 유휴지붕을 활용한 '공장 임대 지붕태양광'은 우리나라 조건에 최적화된 재생에너지 보급 방안 중 하나라는 점에서 그 중요성이 매우 크며, 전력 소비처와 생산처가 동일해 송배전과 같은 전력계통에 대한 추가 투자도 거의 필요하지 않아 재생에너지를 확대하는 데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어 탄소중립을 앞당기는 좋은 대안이 될 수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산업단지의 공장 지붕을 활용한 태양광 발전사업은 환경 훼손없이 친환경에너지 보급이 가능하고 탄소중립에도 기여할 것이다."며, "친환경 에너지로의 전환을 위해 신재생에너지 보급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친환경 에너지 인프라 구축을 위해 2008년부터 자가소비형 태양광 5600KW, 태양열 4423㎡, 지열 2479KW를 보급했으며, 지난해 시민 만족도 조사 결과 신재생에너지 이용에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가치삽시다'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사진제공=캐시워크)'가치삽시다' 관련 캐시워크 돈버는퀴즈가 등장했다.리워드 ...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
[한스경제=김정환 기자]15일 마켓비 리퍼브 파주운정스토어 캐시...
[속보] 김포 운양동 어학원서 코로...
속보 (사진-국제뉴스DB)경기 김포의 한 어학원에서 코로나19 집...
세븐틴 호시, 남양주에 1억 원 기...
그룹 세븐틴 멤버 호시가 자신의 26번째 생일을 맞아 남양주시복...
추신수 도쿄올림픽 합류할까…고졸...
추신수가 도쿄올림픽 야구 대표팀에 합류할지 주목 된다. 사진은...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5일 [화]

[출석부]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GS25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 맥도날드 1955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