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영동군 과일나라테마공원, 특별한 재미 나비의 일생 볼 수 있어요

국제뉴스 | 2021.06.10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곤충체험장 모습.(제공=영동군청)곤충체험장 모습.(제공=영동군청)

(영동=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영동군 과일나라테마공원의 나비들이 힘찬 날갯짓과 함께 새 활력을 전하고 있다.


10일 군에 따르면, 과일나라테마공원 내 위치한 곤충체험장이 단장후 새롭게 문을 열고 방문객들을 맞고 있다.


포스트코로나 시대를 대비하며, 이 시설도 철저한 방역활동과 지침 준수 속에 문을 열었다.


이 곤충체험장에서는 나비를 비롯한 장수풍뎅이 등 다양한 곤충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과일나라테마공원 내에서 자연과 교감할 수 있는 또 하나의 재미요소다.


곤충체험장은 곤충의 생태와 일생을 관찰할 수 있는 시설로 510㎡의 규모의 비와 바람이 통과하는 망 구조물 형태로 되어 있다.


자연과 유사한 환경을 만들어 호랑나비, 배추흰나비, 큰줄흰나비, 암끝검은표범나비 4종류의 나비 날개짓을 바로 눈 앞에서 볼 수 있다.


군은 지난달 이 곤충체험장에 나비(4종류) 2천여마리와 풍뎅이류(2종류) 및 흰점박이꽃무지 등 2천여마리를 3회에 나누어 방사했다.


성충과 번데기가 생육할 수 있도록 유채, 난타난 등 나무와 꽃도 같이 식재하여 나비의 한살이를 직접 보고 배우는 현장체험 교육장으로 활용하고 있다.


아이들에게 체험놀이를 통하여 즐거움까지 줄 수 있도록 조성해, 어린자녀를 둔 가족단위 방문객의 발길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군은 야외 시설이기는 하지만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예방을 위해, 외부 시설물과 출입구 등에 대한 주기적인 소독을 병행할 방침이다.


또한, 과일나라테마공원에 또 다른 변화를 주어 방문객의 눈높이에 맞는 시설과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곤충체험장은 즐거움과 재미는 물론 자연학습의 효과도 커, 방문객 호응이 크다"라며,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활동을 철저히 실시하면서 영동을 알리고 힐링·휴식의 공간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한편, 곤충체험장은 충청북도 3단계 균형발전사업으로 추진하는 것으로, 과일나라테마공원의 과일음식 및 과일 수확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와 함께 학생 및 가족단위 관광객에게 인기코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홍원기 감독 "서건창 홈런 부진 탈출 계기 되길"
키움 히어로즈가 LG트윈스에 짜릿한 재역전승을 거뒀다.키움은 1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종합] '월간 집', 웃픈 인물관계...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드라마 '월간 집' 정소민(사진=JTBC ...
[유로 2020] 이탈리아, 16강 굳힌...
이탈리아와 스위스가 유로 2020 조별 예선 2차전 경기를 치른다....
임영웅, '봉숭아학당' 복학생 변신...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 ▲임영웅 '뽕숭아학당' 예고(사진=TV조...
‘골목식당’ 백종원, 비주얼파스...
‘골목식당’ 비주얼파스타집이 백종원에게 혹평을 받았다.16일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6월 17일 [목]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왕뚜껑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