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광주시, 5월 가정의 달 맞아 금연구역 특별지도·점검

국제뉴스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광주시) 5월 가정의 달 맞아 금연구역 특별지도·점검(사진제공=광주시) 5월 가정의 달 맞아 금연구역 특별지도·점검

(광주=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경기 광주시는 가정의 달을 맞아 간접흡연 피해 없이 마음 것 뛰어 놀 수 있는 금연 환경조성을 위해 '어린이집 및 유치원 시설에 대한 금연구역 지도·점검'을 오는 31일까지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점검 대상은 국민건강증진법 지정 금연구역 1천441개소로 어린이집 시설 322개소 및 유치원 시설 46개소, 어린이집과 유치원 시설 경계 10M 구역 368개소, 어린이(13세 미만)이송 승합차(9인승 이상) 314개소, 어린이 놀이시설 391개소이다.


점검은 금연지도원 4명과 장애인일자리연계 인력 2명을 3개조로 편성해 지난 3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금연구역 단속시스템이 탑재 된 단말기를 활용한다.


이 단말기는 기존에 수기로 관리되던 금연구역 점검사항을 데이터화해 체계적으로 관리가 가능한 시스템으로 점검할 금연구역을 명칭 또는 주소로 검색하고 시설 관리자의 점검·확인 서명을 입력하고 점검사항을 사진으로 저장해 폐업 또는 신규 공중시설을 현장에서 바로 반영할 수 있게 됐다.


또한, 모든 금연시설의 관리자·소유자 및 점유자는 금연구역을 알리는 표시를 해야 하며 흡연실을 설치한 곳은 흡연실 설치 기준을 준수하는 등 금연시설에 대한 관리를 이행해야 한다.


아울러 금연구역의 관리사항과 설치 기준을 안내하고 실내와 어린이 운송차량에 부착할 수 있는 스티커 및 시설경계 10m 금연구역을 알리는 안내판을 배부해야 하며 금연구역 위반 흡연자에 대한 단속도 강화 할 예정으로 위반 시 1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서근익 보건소장은 "담배 연기에 취약한 어린이들의 간접흡연 피해를 줄이고 쾌적한 환경이 조성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공중이용시설 1만224개소의 지속적인 금연구역 지도·점검 활동으로 간접흡연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금연 환경조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1만224개소의 금연구역을 매년 1회 이상 지도 점검을 하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광주시청 "3일~6일 필통게임랜드·4일 동강대...
코로나 확진자 , 코로나19 (국제뉴스DB)광주시청에서 코로나19 확진자 일부 동선을 공개했다.광주시청에 따...
[토트넘 리즈] 손흥민, 뒤 없는 토...
손흥민이 8일 토트넘-리즈 경기에서 개인 기록과 팀의 챔스 진출...
이한동 전 국무총리 숙환으로 별세...
이한동 전 국무총리는 8일 정오께 숙환으로 자택에서 별세했다. ...
송가인 화보 공개 시크·걸크러쉬...
글로벌 아트 패션 매거진 맵스가수 송가인이 화보를 공개했다.글...
그것이 알고싶다, 얼굴 없는 히트...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얼굴없는 히트곡 메이커 '고스...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8일 [토]

[출석부]
CU 3천원권 팔도비빔면
[포인트 경품]
CU 3천원권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