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위드코로나 시대 부산시, 축제 패러다임 전환

국제뉴스 | 2021.05.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유채버스 SNS 후기./부산시 제공유채버스 SNS 후기./부산시 제공

(부산=국제뉴스) 조하연 기자 = 부산시는 박형준 신임시장 취임과 함께 4월 유채꽃축제를 시작으로 2021년 '위드코로나 시대' 축제의 패러다임 전환한다고 4일 밝혔다.


시는 기존 대규모 집객 밀집형 축제에서 소규모·분산, 온·오프라인 병행의 축제방향을 마련해 거리두기 단계별로 다양한 매체를 이용한 다각적 축제모델을 기획·발굴해 추진한다.


시민들에게는 코로나에 지친 마음을 위로하고 감동을 줄 수 있도록 쌍방향 소통과 각 분야 합의에 기반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축제 관련 공연기술업계와 문화예술인·기획자·소상공인에게는 다양한 형태의 축제를 통해 역량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보장해, 축제의 생태계 유지와 지역경제 기여 효과를 극대화 하는 방안을 함께 모색한다는 방침이다.


5월 원도심 축제(개별·분산, 사전예약형 안전한 걷기 축제)를 시작으로 북극곰 축제(SNS플랫폼을 활용한 젊은 고객층 유인, 해양환경 정화를 위한 플로깅 행사), 바다축제(부산 여름 대표축제, 자유로운 분위기의 창조적 발상 전환 시도), 록페스티벌(피크닉 지정석 운영, 해외 및 국내출연진 온·오프라인 병행) 등을 다각도로 구상 중이다.


지난 4월 한달간 낙동강유채꽃 축제가 유채버스 운행, 유채미니정원, 유채꽃다발 배송 등 '찾아가는 유채꽃' 컨셉으로 비대면·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시는 "유채버스 운영 버스여객 관계자들에 따르면 버스차고지 근처의 주민들이 유채버스 사진을 찍으려고 버스 노선 근처에서 기다릴 정도로 반응이 좋다"며 시민들의 호응 등에 따라 유채버스 운영기간을 한달 더 연장해 5월까지 운영한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단절에 지친 시민들에게 긍정과 희망의 메시지를 줄 수 있는 축제들을 시도하고, 축제의 체계 전환을 통해 환경, 약자, 새로운 가치와 다양한 의미가 공존하는 행사를 선도하며 진보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말했다.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유한양행 센스밸런스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
유한양행 센스밸런스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 공개. / 캐시워크[한스경제=김정환 기자]14일 유한양행 센...
[속보] 부산시청 "13일 김해 가야...
코로나 확진자 , 코로나19 (국제뉴스DB)부산시청에서 코로나19 ...
로또 963회 당첨번호 관심, 간편 ...
동행복권 로또 963회 당첨번호가 15일 발표된다. / 동행복권[한...
[生生리포터] 탄탄한 기본기 갖춘 ...
폭스바겐코리아의 신형 컴팩트 SUV '티록' / 사진=폭스바...
호반건설, KCL과 손잡고 오픈 이노...
왼쪽부터 김대헌 호반건설 기획담당 사장, 윤갑석 KCL 원장. /호...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4일 [금]

[출석부]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비요뜨
[포인트 경품]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 피자헛 메가크런치_포테이토 L 펩시콜라 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