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해운대구의회 "청사포 해상풍력 주민의견 수렴절차 일방 무시"

국제뉴스 | 2021.05.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사포 해상풍력 추진위-지윈드스카이, 공식 '항의서한' 전달
"투명성, 공정성 없는 '짬짜미' 졸속 반대의결 우려"

3일 부산 해운대구의회 본회의장 앞에서 청사포 해상풍력사업 찬성 입장을 밝히며 지지 및 협조를 촉구하는 해운대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위원회 모습/제공=해운대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위원회3일 부산 해운대구의회 본회의장 앞에서 청사포 해상풍력사업 찬성 입장을 밝히며 지지 및 협조를 촉구하는 해운대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위원회 모습/제공=해운대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위원회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해운대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사업 추진위원회(이하 '청사포 해상풍력 추진위')와 지윈드스카이는 부산 해운대구의회가 3일 열릴 예정이었던 청사포 해상풍력사업에 대한 사업자와 주민의견 청취 계획을 일방적으로 취소한 데 대해 공식 항의서한을 전달하고, 의견청취 재개를 촉구했다고 밝혔다.


해운대구의회는 반대측의 일방적인 주장만 듣고, 지난달 22일 청사포 해상풍력 반대결의안을 채택하려 했지만, 찬성측과 사업자 요청으로, 청사포 해상풍력 사업이 투명하고 공정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사업자와 찬반측 의견을 같이 청취하는 자리를 마련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청사포 해상풍력 추진위와 지윈드스카이는 하지만 "찬성측과 사업자의 의견을 배제하고, 반대측과 구청 관계자만 참석한 회의에서 일방적으로 주민의견 청취 계획을 취소한 것은 비민주적인 '구태정치'일 뿐 아니라, 부산의 미래가 걸린 중요한 사업이 투명성과 공정성도 없이 한 쪽의 의견만을 듣고 '짬짜미'로 졸속 의결될 것이 우려된다"고 강하게 비판했다.

부산 해운대구 청사포 앞바다에 조성 예정인 40MW 규모의 해상풍력단지(조감도)부산 해운대구 청사포 앞바다에 조성 예정인 40MW 규모의 해상풍력단지(조감도)

청사포 해상풍력 추진위와 지윈드스카이는 "지윈드스카이는 그동안 주민 설명회, 어민 설명회, 방송홍보 캠페인, 신문홍보 등을 통해 청사포 사업에 대해 알려왔음에도 불구하고, 반대측의 일방적인 '깜깜이 추진'이라는 주장이 있어, 이번 의견청취 자리에서 건전한 토론을 통해 보다 나은 방향으로 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 기대했으나, 해운대구의회와 반대측의 밀실 정치로 무산됐다'며 해운대구의회가 청사포 해상풍력 사업이 투명하고 공정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의견청취 자리를 조속히 마련할 것을 거듭 촉구했다.


청사포 해상풍력 발전단지는 연간 약 10만MWh의 청정에너지를 생산하는 40MW 규모로 조성될 예정으로, 부산 지역 신재생에너지 인프라 구축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gukjenews@hanmail.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송보은 결혼발표 "22일 친지만 모시고 결혼식"
송보은 결혼발표 22일 친지만 모시고 결혼식(사진=송보은 인스타그램)배우 송보은이 결혼 소식을 직접 알려...
그것이 알고싶다 한강 사망 대학생...
'그것이 알고싶다' 한강 사망 대학생 손정민 군 친구 만날...
산다라박 계약종료 "17년만에 YG ...
산다라박 계약종료 17년만에 YG 전속계약 끝낸다(사진=YG엔터테...
지현우 출연확정, 이세희와 주말드...
지현우 출연확정, 이세희와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
장윤정 베스트셀러 작가 등극 모두...
장윤정 베스트셀러 작가 등극 '모두의 눈 속에 내가 있어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5월 15일 [토]

[출석부]
GS25 코카콜라 1.5L 월드콘
[포인트 경품]
GS25 코카콜라 1.5L GS25 코카콜라 1.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