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전남도,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3주 연장

국제뉴스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전남=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전라남도는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를 오는 5월 2일까지 3주간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는 전국적으로 최근 1주일간 하루 500명 이상 확진자가 계속 발생하고 있어 4차 유행에 대비하고 백신 접종을 차질없이 추진하기 위한 조치다.


이에 따라 5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동거·직계가족, 상견례, 영유아 등 예외 적용 사항과 최대인원 8명 제한이 유지된다.


7개 기본 방역수칙도 거리두기 단계 구분 없이 항상 지켜야 한다. 기본 방역수칙을 위반하면 무관용원칙에 따라 행정지도 없이 곧바로 과태료 부과 및 영업정지 등 처벌이 이뤄진다.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적용하던 마스크 착용 의무화 범위도 확대·강화된다. 앞으로는 2m 이상 거리두기가 불가능한 경우 거리두기 관계없이 실내·외 어디서든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고 위반 시 곧바로 과태료가 부과된다.


확대·강화된 마스크 착용 방역지침 준수 명령 및 과태료 부과 개편사항은 18일까지 계도기간을 거친 후 19일부터 본격 시행된다.


노래연습장도 주류를 판매하거나 도우미 고용·알선 등 불법 영업, 출입자명부 미작성 등 방역수칙을 위반하면 종전보다 처벌이 강화된다.


전남도는 거리두기 단계, 지역, 증상 유무 관계없이 도내 모든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무료로 실시한다.


강영구 전남도 보건복지국장은 "확진자가 연일 500명 넘게 발생해 긴장을 놓을 수 없다"며 "도민들께서는 가족·지인 간 만남 등 외출을 자제하고 더욱 엄격하게 방역수칙을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9일 현재 전남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전날 밤부터 이날 오전까지 순천 10명, 해외유입 2명, 12명이 발생해 총 958명으로 늘었다. 지역감염은 878명, 해외유입은 77명이다.


백신 접종은 1분기 대상자 6만 2천263명 중 4만 8천946명(78.6%), 2분기 대상자 22만 1천207명 중 1만 113명(4.6%)이 완료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sskim2580@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야투수 전성시대-1이닝 멀티히트 3도루…만화같은 KBO...
[한스경제=박대웅 기자]만화보다 더 만화 같은 2021시즌 KBO리그다. '한 이닝 멀티 히트 3도루'와 &#...
BBBB 대환장 4사구 파티…이게 야...
18일 KIA와 경기에 선발로 나선 SSG 월머 폰트가 제구력 난조 속...
이현배 부검결과는? 약독물검사 예...
김창열&이현배. 2021.04.16.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지난 17일...
이현배 사망 의혹, 이하늘 "네가 ...
[한스경제=김정환 기자]그룹 DJ DOC 김창열이 이하늘의 친동생 ...
영동군청 임수정, 회장기전국장사...
[뉴트리션] 충북 영동군청의 임수정 선수가 제51...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9일 [월]

[출석부]
맥심 모카골드 믹스 20입 오레오
[포인트 경품]
맥심 모카골드 믹스 20입 맥심 모카골드 믹스 20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