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이철우 지사, 오세훈·박형준 시장에게 상호협력사업 제안

국제뉴스 | 2021.04.09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경북=국제뉴스) 김용구 기자 =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지난 7일 보궐선거로 선출된 오세훈 서울시장, 박형준 부산시장에게 상호 협력 사업을 제안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이철우경상북도지사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페이스북을 통해 오세훈 서울시장과 박형준 부산시장에게 축하의 뜻을 전하며, 경상북도와 서울·부산간 협력체계 강화를 제안했다.


이 지사는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비정상적인 격차를 개선하고 상호 협력하는 가운데 인구감소와 4차 산업혁명에 공동 대응해야 한다"며 구체적인 협력 프로젝트도 함께 제시했다.


서울과는 수도권과 비수도권과 교류 활성화를 통해, 인구 감소라는 시대적 문제를 해결하고 경제교류를 통한 상상발전의 토대를 마련한다는 목표다.


또 '인구, 4차산업혁명, 경제, 관광, 농수산' 관련 5개 핵심분야에 대해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모델을 찾고, 협력 체계를 공고히 해나간다는 계획이다.


도가 서울시에 제안한 과제들은, 5개 분야 15개 과제다.


▲인구 분야에서는 '귀농귀촌 활성화를 위한 서비스 지원센터 구축' 등 3개 과제 ▲4차 산업혁명 분야에서는 '지역 대학간 공동연구-상용화-기술보급-기업설립 지원체계 마련' 등 4개 과제 ▲경제분야는 '소상공인 살리는 지역화폐 소비 촉진 지역상생 사업 발굴' 등 3개 과제 ▲관광분야는 '도시권역 코로나블루 등 스트레스 해결 위한 자연체험' 등 3개 과제 ▲농수산업분야는 '농수산물 직거래 활성화 및 온라인 유통체계 확대' 등 2개 과제가 포함돼 있다.


경상북도와 서울시는 이미 지난 2019년 6월에 상생교류협약을 맺고, 청년일자리, 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문화·관광 등 여러 분야에서 협력을 모색하는 등 신뢰가 쌓여있다.


부산시에 대해서는 수도권과 비수도권 간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기 위해 영남권을 중심으로 한 비수도권 활성화 대책 마련과 영남권 거대 경제망 구축 협력을 제안했다.


부산과는 영남권 5개시도지사협의회가 가동 중인 만큼, 이를 활용해 낙동강 물 관리, 국가 균형발전과 지방 분권에 협력을 강화해 나가면서, 특히, 영남권 광역철도망 구축과 원전 문제에도 공동 노력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철우 지사는 이번 4.7재보궐 선거를 보면서 역시 "민심이 천심이고, 민심이 준엄하다는 생각을 다시 한 번 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도 서울·부산이라는 양대 축과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경북의 외연을 확장시키면서, 지역 발전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gukjenews@hanmail.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함소원 해명, 어떤 논란 불거졌나?
함소원 해명, 어떤 논란 불거졌나?함소원 해명 입장이 전해졌다.함소원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치한...
김창열 공식입장, 이현배 사망 책...
김창열 공식입장, 이현배 사망 책임 '일파만파'(사진= SNS...
안다행 쯔양, 유민상과 역대급 먹...
안다행 쯔양, 유민상과 역대급 먹방안다행 쯔양이 유민상과 역대...
국내 코로나19, 신규확진자 549명...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4월 20일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
여자아이들 재녹음, 수진 학폭 논...
여자아이들 재녹음, 수진 학폭 논란 여파(사진= SNS)여자아이들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20일 [화]

[출석부]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도서랜덤
[포인트 경품]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 홍콩반점 짜장면탕수육(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