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성남시 여성 임대아파트 다솜마을 입주 대상 확대

국제뉴스 | 2021.04.07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고용노동과-성남시 여성 근로자 임대아파트 '다솜마을' 전경(사진=성남시)고용노동과-성남시 여성 근로자 임대아파트 '다솜마을' 전경(사진=성남시)

(성남=국제뉴스) 강정훈 기자 = 성남시 여성 근로자 임대아파트인 중원구 황송로 다솜마을(3개동·200가구) 입주 대상이 확대됐다.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여성 임대아파트의 입주율과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입주 대상자 범위를 확대하는 내용의 조례를 개정(4.5)했다고 7일 밝혔다.


개정 조례는 그동안 성남지역 제조업체 근무 미혼여성으로 한정하던 입주 대상을 지역 소재 업체에 근무하는 미혼여성으로 확대했다.


지식산업, 정보통신, 연구직 등의 비제조업 근로자가 늘어난 현실을 반영했다.


사생활을 중요시하는 주거 트랜드도 반영해 가구당 2명씩 입주하도록 한 규정을 가구당 1명 또는 2명 입주로 개정했다.


임대료는 1가구에 2명이 입주한 경우 보증금 150만원에 월세 9만원이다. 1명이 거주하는 가구는 보증금 200만원에 월세 16만5000원이다.


임대 기간은 2년이며, 재계약을 통해 최장 8년간 살 수 있다.


시 산하기관인 성남도시개발공사가 운영을 맡고 있는 여성 임대아파트 다솜마을은 2005년 15평형의 200가구가 3개 동(지하 2층, 지상 11~15층)으로 건립됐다.


인근 상대원공단 내 제조업이 성행하던 건립 당시에는 입주 자격을 갖춘 신청자가 많아 추첨을 통해 입주했지만, 경제구조 변화로 지난해 12월 기준 공실률 28%를 나타냈다.


성남시 고용노동과 관계자는 "성남시 여성 임대아파트는 저렴한 임대료에 헬스장, 독서실, 무인택배보관함 등 각종 부대시설까지 갖추고 있다"면서 "입주 대상 확대로 저소득 미혼 여성 근로자에 안정적인 주거공간을 제공해 자립기반 마련에 도움을 주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kang69066@naver.com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손예진 긍정검토 드라마 서른아홉 어떤 내용?
손예진 긍정검토 드라마 '서른아홉' 어떤 내용? (사진=유튜브 캡처)배우 손예진이 드라마 '서른아...
혜리 화보, 류준열도 반한 러블리...
혜리 (사진-JJ지코트)혜리의 화보가 공개됐다.지난 15일 JJ지코...
큐브 신인걸그룹, 멤버 누구? 역대...
큐브 신인걸그룹, 멤버 누구? 역대 걸그룹 재조명큐브엔터테인먼...
한채아 복귀, 결혼 3년 만에 맡은 ...
한채아 인스타그램배우 한채아가 드라마로 복귀한다.한채아 소속...
가스라이팅 뜻…서예지, 김정현→...
서예지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 인스타그램[한스경제=허지형 기자...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