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농어촌공사 거창함양지사, 경영회생 지원사업 추진

국제뉴스 | 2021.04.06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거창=국제뉴스) 이종필 기자 = 농어촌공사 거창함양지사에서는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지원하고자 경영회생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냉해, 장마, 태풍 등 기상 악재가 이어지면서 전국의 농가가 어려움을 겪었다.


특히 농어촌공사 거창함양지사에서 관리하는 거창지역은 사과 주산지로 과수농가의 피해가 극심했다.


여기에 농산물은 매년 심한 가격 불안정에 시달리면서 영농으로 들어오는 수입이 일정치 않은데다 영농자재 마련, 농기계 구매, 자녀 양육비등으로 지출 규모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기 때문에 농업인은 농가경영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 어려운 실정이다.


이러한 농촌의 현실을 감안해 농어촌공사에서는 농업인의 경영안정을 지원하고자 2006년부터 경영회생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경영회생지원사업은 자연재해나 과잉생산에 따른 가격폭락 등으로 일시적 경영위기에 처한 농가의 농지를 매입해 농업인의 경영정상화를 유도하는 사업이다.


매입한 농지는 지원받은 농가가 매입액의 1%이내 임대료로 최장 10년까지 장기임대할 수 있으며, 그 이후에는 농입인이 되사갈수 있는 환매권을 보장한다.


특히 농가의 환매대금 일시마련이 어려운 점을 고려하여 환매 시 환매대금의 30%를 납부하고 나머지 70%는 3회에 걸쳐 분할 납부하는 제도를 마련해 농가 부담을 완화했다.


이 사업은 기존의 원리금상환 유예, 이자율 인하에만 머물던 정책에서 나아가 재무컨설팅, 환매활성화 교육 등을 실시, 어려움을 겪은 농가가 스스로 일어날 수 있도록 농가경영위기를 근본적으로 극복하도록 지원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거창함양지사는 2006년 농가 2곳에 4억원의 회생자금을 지원하는 것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총 103 농가에게 233억원의 회생자금을 지원했고, 올해도 연말까지 17억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박균환지사장은 "농업인들이 일시적인 어려움 앞에서 좌절하지 않고 경영회생지원사업을 통해 어려움을 딛고 일어나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동반자 역할을 다하겠다"라는 의지를 밝혔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chongphil@hanmail.net

0 0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유한양행 센스밸런스 캐시워크 돈버는퀴즈 정답은?
캐시워크 홈페이지[한스경제=허지형 기자]'유한양행센스밸런스'캐시워크돈버는퀴즈정답이공개됐다.16일캐시...
어쩌다 사장 조인성, 박인비와 인...
8일 방송된 tvN '어쩌다 사장'에는 '골프 여제' 박인비와 그의 ...
홈플러스 시그니처 오전 10시 홈플...
홈플러스 퀴즈 정답이 공개됐다.16일 오전 10시 공개된 홈플 퀴...
죠소울, 신곡 뮤비 티저 공개…웰...
가수 죠소울이 오는 18일 새 싱글 '사랑해… 미워해' 발매를 앞...
투헬 체제 상승세 첼시 vs 쿼드러...
펩 과르디올라 감독, 사진출처=맨시티 공식 SNS나란히 20-21 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4월 16일 [금]

[출석부]
크리스피 크림 도넛 오리지널 하프 더즌 CU 2천원권
[포인트 경품]
크리스피 크림 도넛 오리지널 하프 더즌 크리스피 크림 도넛 오리지널 하프 더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