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14회 청주시 1인1책 펴내기 우수작 13점 선정

국제뉴스 | 2020.10.18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인영 기자 = 충북 청주시 고인쇄박물관과 (사)세계직지문화협회가 14회 '청주시 1인1책 펴내기'나만의 소중한 책 만들기 행사 수상작을 선정했다.


18일 고인쇄박물관에 따르면 올해 접수된 작품 78편 중 출판도서로 선정된 작품은 76편으로 2차 심사에서 최우수작 2편, 우수작 4편, 장려상 7편 등 13편이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오는 11월20일부터 12월말까지 청주고인쇄박물관 2층 기획전시실에서 청주시 1인 1책 펴내기 운동 책 전시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작품 수준의 우열을 가리기 어려워 박홍규의 시집 '기억이라는 이름의 꽃'과 방종옥의 자서전 '강물은 흐르더이다'가 최종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기억이라는 이름의 꽃'은 우리 삶에서 우러나오는 아픔과 사랑이 울림을 준다는 점, 사유가 깊고 문장이 단단해 절차탁마의 모범을 보여줬다.


'강물은 흐르더이다'는 자신의 삶을 수필 형식으로 기술한 자서전으로 기억과 체험을 구체적으로 소화해 체계화하는 과정에서 새로운 삶을 발견해가는 점이 돋보였다.


우수작은 운문 2편 산문 2편 모두 4편이 선정됐는데 ▲김정희의 시 '내 달 찾아 주세요' ▲허복조의 시 '단풍이 있는 풍경' ▲이정희의 산문 '개성공단 날적이' ▲이재곤의 산문 '닿지 않는 그리움에 꼬리연을 달아' 등이다.


장려상은 운문 3편 산문 4편 모두 7편이 선정됐으며 ▲정동만의 시 '그대 나 부르는 소리' ▲최구현의 시 '두메산골' ▲황성수의 시 '내 마음 속 詩' ▲고정숙의 산문 '늦깎이의 미학' ▲김은주의 산문 '일일시호일' ▲김용술의 산문 '식탁에 핀 꽃' ▲최신선의 산문 '소박한 맛, 그리움의 시작' 등이다.


민영뉴스통신사 국제뉴스/iy0220@hanmail.net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소미, KLPGA 휴엔케어 여자오픈서 생애 첫 승... 최...
이소미. /KLPGA 제공 [한스경제=박종민 기자] 이소미(21)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휴엔케어 여자...
'열린음악회' 박학기ㆍ김사월ㆍ하...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열린음악회 (사진=KBS1 방송화면 캡처)...
‘런닝맨’ 이제훈, 전무후무 ‘만...
오늘(25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은 ‘꾼 대 꾼 : 얼굴 없는 ...
“가수 10월 브랜드평판 ...1위 나...
한국기업평판연구소 제공 가수 브랜드평판 2020년 1...
‘개훌륭’ JR&아론·조이·김우석...
내일(26일) 방송되는 KBS 2TV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5일 [일]

[출석부]
역전우동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공차 디지털 상품권 5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