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목포시, 연안 보호 및 정비에 384억원 투입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목포=국제뉴스) 김성산 기자 = 목포시는 해양수산부의 '제3차 연안정비기본계획(2020∼2029)'에 대반동 지구 연안정비 등 5개 지구 6개 사업이 반영됐다고 밝혔다.


연안정비기본계획은 연안을 보전하며 쾌적하고 안전한 연안을 국민에게 제공하기 위해 해양수산부가 10년마다 수립하는 것으로 제3차 계획은 지난 3일 확정고시됐다.


그 동안 목포시는 연안정비기본계획에 지역 현안사업을 반영시키기 위해 관련 부처와 수시로 소통하며 사업의 당위성을 적극 설득하는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왔다.


그 결과 이번 제3차 계획에는 2차 연안정비기간(2010~2019) 60억원(국비 50억원)이 투자되었던 것에 비해 규모가 대폭 확대된 총 384억원(국비 326억원)으로 확정됐다.


▲대반동지구 236억원 ▲방망이섬지구 69억원 ▲연산동지구 4억원 ▲구)공생재활원지구 6억원 ▲장좌도2지구 1억원 등을 투입해 연안보전 사업이 진행될 예정이며, ▲방망이섬지구 친수공간 조성에도 68억원이 투입된다.


시는 연안실태조사와 모니터링 결과를 토대로, 연안 침식피해가 심한 대반동지구, 연산동지구 등 5개 지구 연안보전사업을 추진하며, 방망이섬지구에는 지역 접근성과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균형 있게 고려하여 산책로 및 공원 등을 설치하는 친수연안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한편, 목포시는 침식피해 발생지역 복원과 함께 재해 우려지역에 대한 예방 사업을 적극 추진해 연안 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방침이며, 연안의 접근성 및 활용도를 높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다양한 친수공간도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미투' 연루된 박원순 서울시장…실종 수색중
viewer 박원순 서울시장/연합뉴스박원순 서울시장이 연락이 두절 된 가운데 미투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박원순 시장 유서 발견…비...
박원순 서울시장. 자료사진. 연합뉴스 9...
전직 여비서 “박원순 시장, 2017...
박원순(사진)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으로 고소를 당한 사실이 9...
“신체접촉, 개인적 사진도”… 박...
박원순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으로 고소를 당한 사실이 9일 알...
[속보] “박원순 시장에게 수차례 ...
실종 신고된 박원순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 사건으로 고소 당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9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립
[포인트경매]
롯데리아 불고기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