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코로나19 이후 어게인 대구 위해 비대면 관광홍보 주력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사진제공=대구시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시(권영진 대구광역시장)는 코로나19 감염 우려로 여행에 대한 욕구를 충족하지 못하고 있는 여행마니아와 코로나19 이후 관광상품을 구상하고 있는 여행사를 대상으로 코로나 이후를 대비한 '비대면 관광홍보' 활동을 활발히 펼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대구시는 여행사를 대상으로 이달의 추천여행지, 색다른 장소(미식, 야경 등), 축제 및 전시정보 등 다양한 여행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대구관광 온라인 뉴스레터 '오늘, 대구'를 매월 발간해 이메일 등을 통해 제공하고 있다.


또 코로나19 종식 이후 대구여행 상품 구성을 준비 중인 여행사들의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대구관광 자료집 '대구 여행 가는 날'을 제작해 6월 중 전국 여행사에 배포한다.


자료집에는 관광지, 숙박, 쇼핑, 식당, 주차장 등 여행에 필요한 모든 정보와 연락처를 담고 있어 여행사가 대구여행 상품을 보다 간편하게 구성할 수 있게 했다.


일반 여행마니아들을 위해서는 대구시 관광 SNS채널(대구관광 블로그-제멋대로대구로드,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통해 대구 대표관광지와 새로운 관광자원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대구관광블로그'에서는 면역력 강화를 위한 도보 여행코스, 자연힐링코스, 미식여행 등 일상여행의 정보를 제공하고, 페이스북 '대구관광' 채널에서는 대구의 자연과 여행지의 생동감 있는 영상으로 여행 힐링 코스를 안내하고 있다. 또 인스타그램 '대구관광' 채널을 통해서는 한 장의 사진과 한 줄의 글로 코로나19로 힘들었던 마음을 다독여 주고 코로나19 이후 대구여행을 하고 싶은 욕구를 자극한다.


한편, 대구시는 대구의 숨겨진 매력과 좋은 관광 콘텐츠를 발굴하고 홍보하기 위해 대구관광 SNS기자단 25명을 선발해 5월 초 발대식을 가졌으며, 외국인의 눈으로 대구가 가진 매력을 홍보하고 관광 불편사항을 파악하기 위해 13개국 출신 외국인으로 구성된 대구관광 글로벌 서포터즈(30명)을 통해서도 활발한 SNS 관광홍보를 펼치고 있다.


제갈진수 대구시 관광과장은 "대구의 관광지, 미식, 액티비티, 힐링, 생태관광, 축제 등 다양한 콘텐츠와 여행팁 정보를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홍보해 코로나19 이후 대구 재방문(어게인 대구)으로 이어지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부산서 제16회 대한민국청소년박람회 열린다
부산시는 여성가족부와 함께 다음 달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제16회 대한민국청소년박람회’를 개최한...
경기교육청, '수능 방역 물품 꾸러...
viewer 경기도교육청 전경경기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대학수...
[2020 대한민국 증권대상] 정성한 ...
viewer 26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20년 대한민국 ...
<코>HRS, 매도잔량 804% 급증
오후 3시 20분 현재 HRS(03664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
[토요워치]쑥쑥 크는 키덜트시장.....
viewer viewer RC탱크 동호회 회원들이 야외에서 특수효...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8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파리바게트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