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아산시,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운영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운영 홍보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 운영 홍보

(아산=국제뉴스) 최진규 기자 =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6월 29일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운영한다.


시는 현재 시행 중인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에 관내 초등학교 어린이 보호구역을 신고 대상에 포함해 운영할 방침이다.


기존 4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 ▲소화전 주변 5m 이내 ▲ 교차로 모퉁이 5m 이내 ▲ 버스정류소 10m 이내 ▲ 횡단보도 위나 정지선 침범 구역에 어린이보호구역을 포함해 5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으로 확대된다.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신고대상은 관내 46개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정문 앞 도로구간의 주정차 위반차량이다.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는 위반지역, 차량번호, 촬영시간을 식별가능하게 같은 자리에서 1분 간격으로 촬영한 사진 2장 이상을 안전신문고 스마트폰 앱을 통해 신고하면 단속공무원의 현장 출동 없이도 과태료가 부과된다.


다만, 기존 4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 주민신고제는 연중 24시간으로 운영되는 반면, 어린이보호구역은 교통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간대인 평일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로 운영된다.


시는 6월 29일부터 7월 31일까지 신고·접수분에 한해 계도기간을 거쳐 8월 3일부터는 본격적으로 과태료를 부과한다.


이와 함께 시는 초등학교 46개소에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무인단속장비 85대를 조기 설치 완료해 운영 중이다.


시 관계자는 "초등학교 어린이보호구역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가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로 확보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시행된다"며 "초등학교 정문 앞 도로에 단 1분만 주·정차해도 신고 대상이 되는 만큼 어린이보호구역에서의 교통안전에 시민 여러분들의 각별한 주의와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해변 흡연' 선우 사과, 탈퇴 요구 성명서 발표 2년 ...
(출처=더보이즈 SNS)그룹 더보이즈 선우가 공공장소인 해변에서 흡연을 한 모습을 공개했다가 뭇매를 맞고 ...
‘놀면 뭐하니?’ 엄정화-이효리-...
이효리가 ‘환불원정대’ 결성에 의욕을 보였다. 7월 11일 방송...
스테파니 미초바 나이·전남편, 충...
(출처=스테파니 미초바 SNS)빈지노의 연인 스테파니 미초바가 성...
성시경, 빵빵지ㆍ꿔바로우ㆍ누룽지...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온앤오프’ 성시경(사진제공=tvN)성...
'한 번 다녀왔습니다' 다음회 예고...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한 번 다녀왔습니다'(사진제공=KBS2)'...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12일 [일]

[출석부]
불닭볶음면
[포인트경매]
이마트 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