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상주시 농민회, 손으로 직접 심어 농민 마음 북한으로 전해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상주=국제뉴스) 김현진 기자 = 상주시 농민회(회장 신현호)가 심각한 식량난을 겪고 있는 북한에 통일쌀 보내기 사업을 13년째 이어오고 있다.

상주 통일쌀 보내기 모내기(사진=상주시)상주 통일쌀 보내기 모내기(사진=상주시)

상주시 농민회는 올해도 통일쌀 보내기 행사를 하며 북한에 전달되기를 간절히 바라는 마음으로 지난달 30일 농민회 회원과 시민단체, 학생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동면 반계리에서 '2020년 통일쌀 보내기 손모내기' 행사를 개최했다.


올해 통일쌀 경작지는 상주시 농민회 회원 땅 3천300여㎡로 이날 하루 기계가 아닌 손으로 모내기를 하며 통일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농업의 소중함도 깨달았다.


상주시 농민회 신현호 회장은 "우리 손으로 농사를 지어서 북한에 식량을 나누는 것이 곧 통일의 한 부분이 아니겠느냐는 취지로 손모내기 행사를 매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모동면 농민회 손석한 회장은 "해마다 통일쌀 농사를 직접 지어서 북으로 보내는 일에 매우 보람을 느낀다"며 "이렇게 좋은 일을 올해는 모동 지역에서 시행할 수 있어 매우 기쁘고 상주 농민회의 마음이 북한에 전해지길 소망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상주시 농민회는 2007년 전국 농민회총연맹 주최로 통일쌀 보내기 행사가 시작되자 이듬해부터 참여해 올해 13년째를 맞았다.


경북 지역에서는 통일쌀 보내기 사업에 상주시농민회를 비롯해 고령, 영주, 영천농민회 등이 참여해 식량난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북한의 빈곤층과 어린이들에게 전달되기를 희망하고 있다.

상주 통일쌀 보내기 모내기(사진=상주시)상주 통일쌀 보내기 모내기(사진=상주시)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함소원·진화 ‘멘붕’의 병원행…혜정이 고열에 ‘두...
함소원·진화 부부가 딸 혜정이의 고열에 ‘멘붕’에 빠졌다.2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
청약홈, ‘대전 갑천1 트리풀시티 ...
(출처=청약홈 홈페이지 캡처)한국감정원 청약홈에서 ‘대전 갑천...
“오늘 주제 우·다·사” 이아현 ...
배우 이아현(48)의 세 번째 이혼 소식이 전해지면서 그의 근황이...
펜트하우스 김소연·유진, 되풀이...
유진과 김소연의 악연이 입시를 준비하는 아이에게 이어졌다. /S...
아내의 맛 홍현희·제이쓴과 특별...
홍현희는 어린 시절 유복하게 살았던 과거와 출산 걱정을 털어놨...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8일 [수]

[출석부]
페레로로쉐
[포인트경매]
바르다 김선생 갈비만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