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지역 제조 中企 혁신바우처 1차 지원대상 97개사 선정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경영·기술 컨설팅, 시제품 제작, 디자인 개발 등 맞춤형 패키지 지원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부산중소벤처기업청(청이하 '부산중기청')은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 1차 공고를 통해 부산지역 제조 소기업 97개사를 최종 선정해 30억원을 지원한다고 5일 밝혔다.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제조 소기업의 애로 해결 및 혁신성장 지원을 위해 마련된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은 부산 제조 소기업에 새로운 활력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제조 중소기업 혁신바우처 사업은 시제품 제작, 판로 확대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바우처를 매출액 120억원 이하 등 제조 소기업에게 컨설팅, 기술지원, 마케팅 분야를 패키지 형태로 묶어 기업당 최대 5000만원까지 지원한다.


이 사업은 올해 중기부에서 신설된 사업으로, 부산지역은 2월 1차 모집공고를 진행해337개사가 신청했고, 이번에 97개사를 최종 지원기업으로 선정했다.


1차 공고에 신청한 기업 현황을 살펴보면, 지원 분야별로는 기술지원 분야의 신청기업이 46%로 가장 높았으며, 기술지원 분야 중 수요가 많았던 세부 프로그램은 시제품 제작으로 나타났다.


3년 평균 매출액으로 보조율이 달라지는 사업의 특성에 따라 살펴보면, 3년 평균 매출액이 3억원 이하인 제조 소기업의 신청률이 가장 높았고(48%), 10억원 초과 50억원 이하가 27%로 두 번째를 차지했다.


이러한 결과는 영세한 제조 소기업의 제조 혁신 바우처 지원 필요성이 요구된다는 것이고, 10억원 초과 50억원 이하 규모의 기업도 기업 규모를 확장하기 위해 바우처 사업에 대한 관심이 높음을 확인 할 수 있다.


부산중기청 김문환 청장은 "제조 소기업의 대내외 경영환경이 어려운 가운데, 제조 혁신 바우처 사업이 경영 위기를 극복하고 재도약하는 도약대가 되길 희망한다"며 "부산중기청은 앞으로 제조 소기업을 대상으로 다양한 지원 방안을 고민하겠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강일홍의 연예가클로즈업] 신드롬급 김호중 팬심, 다...
김호중의 팬들은 그를 향한 팬심의 본질에 대해 착한 본성에 내재된 순수한 인간미라고 언급한다. 사진은 ...
[2020 추석 특선영화] OCN MOVIES...
30일 추석 연휴 OCN MOVIES·OCN에서 방송되는 특선영화. 2020년...
‘공부가 머니?’ 최승경, 임채원...
“엄마 나 안 안아줬어~”29일 방송된 ‘공부가 머니?’에는 배...
‘볼빨간 라면연구소’ 김종국, 자...
성시경이 김종국 출연에 이의를 제기했다.29일(화) 방송된 MBC ...
아사도, 뜻 밖의 소갈비 화형식…...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아사도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30일 [수]

[출석부]
파워에이드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파인트 아이스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