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동작구, 고위험 다중이용시설 긴급 현장점검 실시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 관계자가 지역 내 노래방 방역지침 준수여부를 점검하고 있다구 관계자가 코인노래방에 집합금지안내 명령서를 부착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최근 코로나19 지역 확산과 고위험시설의 운영자제와 방역수칙 준수 권고에 따라 오는 12일까지 다중이용시설 방역지침 준수여부 현장점검을 긴급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대상은 PC방 35개소, 노래연습장 138개소, 코인노래연습장 등 기타시설 80개소, 체력시설 45개소 등 총 298개소이다.


점검은 구청 직원들이 2인 1조씩 10개조를 편성하여 기간 내 불시점검 형식으로 진행하며, 향후 권역별 방역수칙 미진업소를 중심으로 체계화하여 지속적인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먼저 코인노래방을 포함한 노래연습장은 기간 내 2회 점검을 진행하고, PC방, 체육시설 등은 최근 현장점검 시 방역수칙 미진 업소를 중점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한다.

구 관계자가 지역 내 노래방 방역지침 준수여부를 점검하고 있다구 관계자가 지역 내 노래방 방역지침 준수여부를 점검하고 있다

PC방, 노래연습장은 강화된 방역지침에 따라 ▲출입자 명부 관리 ▲출입자 증상 확인 ▲사업주·종사자 마스크 착용 ▲방역관리자 지정 ▲영업 전·후 실내소독 등을 점검하며, 체육시설은 ▲체육지도자, 강습자 마스크 착용 ▲운동용품 등 개인물품 사용 ▲사용자간 최소거리 유지 등 코로나19 중앙사고수습본부의 강화된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준수여부를 점검한다.


구는 방역지침 준수사항 미이행 시 경미한 사항은 행정지도를 통해 즉시 시정요구하고 확진자 발생 시 치료비, 방역비용 등 손해배상 청구절차를 고지할 예정이다.


지속적·의도적 방역 수칙 위반 업소에 대해서는 관련법규에 따라 300만원이하의 벌금에 해당하는 행정명령을 조치할 계획이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코로나19 지역사회 차단을 위해 해당 다중이용시설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드린다"며 "주민 여러분도 개개인이 방역주체가 되어 사회적 거리두기에 준하는 개인위생관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부산서 제16회 대한민국청소년박람회 열린다
부산시는 여성가족부와 함께 다음 달 10일부터 12일까지 사흘간 ‘제16회 대한민국청소년박람회’를 개최한...
경기교육청, '수능 방역 물품 꾸러...
viewer 경기도교육청 전경경기도교육청은 2021학년도 대학수...
[2020 대한민국 증권대상] 정성한 ...
viewer 26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열린 ‘2020년 대한민국 ...
<코>HRS, 매도잔량 804% 급증
오후 3시 20분 현재 HRS(03664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
[토요워치]쑥쑥 크는 키덜트시장.....
viewer viewer RC탱크 동호회 회원들이 야외에서 특수효...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8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파리바게트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