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보은군, 충북지역 첫 노인일자리 상품권 지급

국제뉴스 | 2020.06.05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노인일자리 상품권 전달 모습.(사진제공=보은군청)노인일자리 상품권 전달 모습.(사진제공=보은군청)

(보은=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보은군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노인들의 소비여력 강화와 지역 경제 살리기를 위해4일 충북지역에선 처음으로 노인일자리 상품권을 지급했다.


이번 상품권 지급은 활동비 중 일부를 결초보은상품권으로 수령 시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것으로, 월 30시간 참여자가 활동비 27만원 중 30%에 해당하는 8만1000원을 상품권으로 수령할 경우 5만9000원의 상품권을 추가로 지급해 현금 18만9000원과 상품권 14만원을 합쳐 총 32만9000원을 받게 된다.


앞서 보은군은 5월 노인일자리 사업 재개 전 사전 교육 때부터 발 빠르게 상품권 수령 동의서 접수를 시작해 보은군 노인일자리(공익형) 참여자 1425명 중 비동의자 18명을 제외한 1407명에게 지급 동의서 접수를 완료했다.


또한 사전 교육 중 상품권 수령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시켜 더 많은 참여자들이 상품권을 수령할 수 있도록 조치했으며, 상품권 수령이 단순 추가 지원금이 아닌 지역경제 활성화와 위축된 지역경제 살리기를 위한 방편임을 설명하고,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상품권을 소비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이날 노인일자리사업 수행기관인 (사)대한노인회보은군지회와 보은군노인장애인복지관은 충북 최초로 진행된 상품권 배분 일정에도 발열체크 실시, 손소독제 비치 및 2m이상 거리두기 등 감염병 예방 매뉴얼을 철저하게 지키며 질서 정연하게 지급 작업을 마무리 했다.


상품권 지급 시 최대한 많은 인원이 몰리지 않도록 시간대별 간격을 두었으며 참여자들의 접근성을 강화하고 대기 시간을 줄이기 위해 읍·면행정복지센터로 분산하여 상품권을 수령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노인일자리 상품권 사업은 앞으로 4개월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국비 3억3900만원을 포함한 총 8억600만원을 노인일자리(공익형) 참여자에게 지급할 예정이다.


보은군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어르신들의 생활안정을 도모하고, 지역경제까지 활성화 되길 기대한다"며 "다음 달부터 노인일자리 참여자 분들이 보다 편리하고 번거롭지 않은 절차로 상품권을 지급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라임사태 몸통‘ 김정수 리드회장 구속…“증거인멸...
라임자산운용(이하 라임)의 투자를 받은 코스닥 상장사 리드의 자금을 빼돌린 혐의를 받는 김정수 리드 회...
임경택,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
(사진제공=안전보건공단) 임경택 안전보건공단 산업안전보건연구...
백건우ㆍ임지영ㆍ에스메 콰르텟 등...
[비즈엔터 맹선미 기자]▲'우리, 다시' (사진제공=KBS 1TV)UN산...
[TF인터뷰] 투게더 이승기, 언어의...
이승기가 넷플릭스 예능 '투게더'로 여행을 다녀왔다. 언어도 문...
"최숙현 선수 억울함 풀어주는데 ...
(사진=김진태 기자) 최윤희 차관,모든 수단을 동원해 최숙현 선...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9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립
[포인트경매]
홍콩반점 짜장면_짬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