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용인시, 농산물 안전성 강화 최첨단 잔류농약 분석 장비 도입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새로 도입한 질량분석 장비로 잔류농약을 분석하고 있는 모습.(사진=용인시)새로 도입한 질량분석 장비로 잔류농약을 분석하고 있는 모습.(사진=용인시)

(용인=국제뉴스) 강성문 기자 = 용인시는 4일 관내 농산물에 대한 안전성을 강화하기 위해 최첨단 분석장비인 액체크로마토그래프 텐덤질량분석기(LC-MS/MS)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시가 이번에 도입한 분석기는 기존 장비 보다 감도가 50배 이상 높아 아주 낮은 농도로 잔류하는 농약까지 정확하게 검출할 뿐 아니라 검사 결과도 빨리 얻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농약 최대 잔류 허용기준 80% 이상의 농약 검출 시 기존 장비는 검사에 평균 5~7일이 걸렸는데 이 장비는 평균 2~3일 안에 결과를 얻을 수 있어 신선한 농산물을 제때 출하해야 하는 로컬푸드 농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란 기대다.


시는 2016년부터 잔류농약분석실을 구축해 관내 농가에 잔류농약 무료 분석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해엔 2664건의 분석을 지원했는데 매년 분석량이 크게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특히 관내 학교급식센터로 납품되는 친환경 인증 농산물과 로컬푸드 매장으로 납품되는 농산물은 반드시 잔류농약 검사를 거쳐야 한다.


시 관계자는 "시민에게는 더욱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관내 농산물의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최첨단 장비를 도입했다"며 "농업용수, 토양 등 다방면에서 환경 적합 기준을 충족할 수 있도록 분석 장비와 인력을 지속적으로 보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파주시청, 코로나 확진자 2명 발생 “운정 3동...
파주시청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파주시청이 운정3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고 밝힌 가운...
이원일-김유진, 결혼식 코로나19 ...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이원일 셰프와 김유진 프리랜...
광복의 감격으로 코로나19로 빼앗...
서울시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아 광복의 감격을 기억하며 코로...
‘인간극장’ 경북 군위 화산마을,...
KBS1 ‘인간극장’ 방송 캡처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인간...
고무장갑·몸빼 입고…주민 포착한...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강원도 철원군 동송읍 이길리...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13일 [목]

[출석부]
참깨라면
[포인트경매]
KFC 징거버거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