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구리시, 코로나19 위기가구 11억 9,600만원 긴급 지원!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구리시><사진제공=구리시>

(구리=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구리시는 올해 긴급복지사업으로 코로나19 위기가구 2,074가구에 11억 9,600만원을 지원했다고 4일 밝혔다.


지난 4월 위기가구 지원을 위한 긴급복지지원 자격완화 후 현재까지 관내 저소득 위기가구 860가구에 6억 1,100만원을 지원했다.


이는 전년도 같은 기간 가구 수 대비 341% 증가한 것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에 처한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한 결과이다.


지난 4월 이후 1개월 이상 소득이 단절된 임시·일용직, 최근 매출이 이전 동기 대비 25%이상 감소한 간이과세자 및 소상공인(일반과세자는 50%), 소득상실 종사자 등이 긴급복지제도를 신청할 수 있도록 위기사유를 확대하고 일반 재산기준을 시 지역 2억 4,200만원에서 2억 8,400만원으로 완화했다.


긴급복지사업은 화재, 재난, 실직 등의 이유로 일시적 위기에 빠진 중위소득 90% 이하 가구를 대상으로 일정기간 동안 생계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대상자로 결정되면 4인 가구 기준 월 생계비 123만원을 지원받는다.


시는 최근 수도권 물류센터 등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관내 자가격리자가 증가함에 따라 격리자를 대상으로 임시일용직 노동자 보호를 위한 긴급지원제도 신청을 안내하고 있다. 격리자에 대한 생활지원비와 긴급복지 생계비는 중복지원이 가능해 격리 해제 후 바로 생업에 돌아가기 어려운 임시일용직 노동자를 집중 발굴 지원 예정이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지난 2개월간 구리시는 위기가구를 위한 긴급복지,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등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소득감소, 실직, 휴직 등으로 생계 위기에 처한 저소득 위기가구들이 신속히 필요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단독]손예진·이선균, 할리우드 동반 진출?..'크로스...
[스타뉴스 전형화 기자] 손예진과 이선균이 앤드류 니콜 감독의 '크로스'로 할리우드에 동반 진출할지 관심...
볼빨간사춘기, 탈퇴후 앙금…안지...
연합뉴스 볼빨간사춘기가 우지윤 탈퇴로 듀오에서 ...
(여자)아이들, 데뷔 이래 첫 단독 ...
[한국스포츠경제=정진영 기자] 그룹 (여자)아이들이 첫 단독 ...
부가세 간이과세 기준 20년 만에 ...
(뉴시스)정부가 부가가치세 간이과세 기준금액 상향을 검토한다....
‘런닝맨’, ‘레전드 레이스’ 20...
지난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이 방송 10주년을 맞아 ‘레전드...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6일 [월]

[출석부]
빽다방 앗메리카노 (ICED)
[포인트경매]
홍콩반점 짜장면_짬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