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게임위, 4일부터 이용자 대상 게임물 등급분류 교육 시작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은 '2019년도 교육 활동' 모습/제공=게임물관리위원회사진은 '2019년도 교육 활동' 모습/제공=게임물관리위원회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게임물관리위원회(이하 '게임위')는 4일 부산해운대구 소재 한 초등학교를 시작으로 2020년도 '이용자 대상 게임물 등급분류 교육(이하 '등급분류 교육')'을 개시했다고 밝혔다.


게임위는 지속적으로 등급분류 교육을 강화하고 있으며, 올해는 수도권과 부산경상권을 중심으로 연 400회 이상 교육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부산지역의 경우, 부산시교육청과 부산정보산업진흥원과 협력해정보윤리교육 특강의 일환으로 '2020 찾아가는 청소년 건전 게임이용 교육'을 공동 운영한다.


등급분류 교육은 아동청소년의 게임물 연령등급 준수 등 게임 이용자의 올바른 게임이용 가치관 확립을 위한 내용으로 알차게 구성됐다.


아울러게임위에서 자체 제작한 모의 등급분류 회의 체험교구와 등급분류 체험 보드게임 등을 활용한 학습자 참여 중심 교육을 중심으로 진행된다.


게임위는 코로나19 확산 예방과 학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모의 등급분류 회의와 같은 조별 체험활동을 대체하는 개별 활동지와 별도 교안을 제작해진행한다.


대단위 강연형 집체교육 역시 방송실을 활용한 비대면 교육으로 전환해진행할 예정이다.


또코로나19 대응을 위한 방역지침 준수 등 학생 안전관리에 소홀함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게임위는 2014년 건전 게임이용 문화 조성 시범 교육 이후 지속적으로 이용자 대상으로 한 게임물 등급분류 교육을 수행해오고 있다.


이를 위해 지난해에는 게임물 사후관리 경력자를 중심으로 게임물 전문지도사 21명을 양성해교육현장에 파견하고 있다.


게임위는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총 888회, 2만4583명을 대상으로 교육을 수행했다.


게임위 이재홍 위원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실내생활 비중이 늘어남에 따라 아동청소년 게임이용률 역시 증가하고 있다"며 "위원회는 유관기관과 협력해청소년의 올바른 게임이용 가치관 확립을 위한 예방교육에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학생 안전관리를 위해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만성염증 원인 '칸디다균' 개선 '부드빅 식단' 들깨치...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나는 몸신이다' 만성염증 부드빅 식단(사진제공=채널A)'나는 몸신이다'가 만성염...
EBS '세계테마기행' 이란, 호르무...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EBS '세계테마기행' 이란(사진제공=EBS...
'치아바타' 설탕대신 말티톨 흉선...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치아바타' 서민갑부(사진제공=채널A)...
노영희 변호사 “우리민족 북한에 ...
viewer YTN 라디오 시사 프로그램 진행자인 노영희 변호사가 ...
‘찬란한 내 인생’ 최성재, 심이...
심이영이 자신을 알지 않느냐는 최성재의 질문에 이를 부인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15일 [수]

[출석부]
파워에이드
[포인트경매]
이마트 24 금액상품권 5천원(잔액관리가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