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인천시 서구, 다중이용시설 운영 자제 권고·방역수칙 준수 긴급조치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서구청 전경서구청전경

(인천=국제뉴스) 김흥수 기자 = 인천시 서구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지난 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운영 자제 권고 및 방역수칙 준수조치'를 철저히 지켜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조치는 최근 수도권 클럽, 물류센터, 부동산, 소규모 종교활동 등 밀집도가 높은 일터나 접촉이 많은 소모임을 통해 연쇄적으로 코로나19 확진환자가 발생한 데 따른 긴급조치다.


조치의 대상이 되는 시설은 종교시설, 장례식장, 예식장, 콜센터, 물류센터, 노인요양시설 등으로 해당 기간 동안 운영 자제를 권고하고, 불가피하게 운영하는 경우 방역수칙의 철저한 준수를 의무화하게 된다.


서구는 인천시와 함께 이들 시설에 대해 방역지침과 위반 시의 벌칙 등을 안내하고 현장 점검을 통해 조치 위반 시 집합금지 명령, 명령 위반 시 300만 원 이하 벌금 및 손해배상 청구 등의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최근 인천에서 소규모 종교활동을 연결고리로 확진환자가 확산하면서, 서구에서도 요양원과 병원 등 감염에 취약한 시설의 안전이 우려되는 상황이 빚어졌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재현 서구청장은 "이번 조치를 통해 고위험 다중이용시설에서 철저히 방역수칙을 지키는 체계를 확고하게 정착시키고자 한다."며, "해당 시설의 운영자나 종사자들은 내 가족을 위하는 길이라는 생각으로 한 사람도 빠짐없이 동참해주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미투' 연루된 박원순 서울시장…전 비서와 무슨일이
viewer 박원순 서울시장/연합뉴스박원순 서울시장이 연락이 두절 된 가운데 미투 사건에 연루된 것으로...
"박원순 시장 유서 발견…비...
박원순 서울시장. 자료사진. 연합뉴스 9...
[속보] “박원순 시장에게 수차례 ...
실종 신고된 박원순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 사건으로 고소 당한...
“신체접촉, 개인적 사진도”… 박...
박원순 서울시장이 최근 성추행으로 고소를 당한 사실이 9일 알...
'한국인의 밥상' 고성 피문어 물회...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한국인의 밥상' 민들조개(째복)물회(...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7월 9일 [목]

[출석부]
삼립 신선꿀호떡립
[포인트경매]
스타벅스 아이스 카라멜마키아또 Tal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