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구자영 남해해경청장, 울산으로 치안현장 점검 나서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4일 울산항파출소를 방문해 화재선박 인명구조 및 진화 업무유공자(경위 유창섭)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제공=남해해경청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4일 울산항파출소를 방문해 화재선박 인명구조 및 진화 업무유공자(경위 유창섭)에게 표창을 수여하고 있다/제공=남해해경청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4일 현장 근무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관내 취약지역 확인 등 안전관리 실태를 살피기 위해 울산 지역 치안현장 점검에 나섰다.


지난달 19일 이후 두 번째로 울산을 찾은 구자영 청장은 이날 첫 일정으로 울산항 해상교통관제센터(VTS)를 방문 '청장이 쏘는 간식타임'을 가졌다.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해상교통관제센터를 방문에 직원들을 격려하고 간식타임을 갖고 있다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해상교통관제센터를 방문에 직원들을 격려하고 간식타임을 갖고 있다

'간식타임'은 직원들이 소소한 일상 속 사연을 문자로 보내면 추첨을 통해 청장이 직접 간식을 들고 부서를 방문해 직원들에게 격려를 전하는 깜짝 이벤트다.


이어 울산항 파출소를 둘러본 구 청장은 여름 휴가철을 대비한 안전관리 실태를 꼼꼼히 점검하는 한편, 지난 2일 화재선박 인명구조 유공자에게 표창을 수여하며, 현장 부서 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했다.

.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파출소 직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파출소 직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구자영 청장은 "빈틈없는 경비태세와 해양안전사고를 대비한 긴급구조태세를 갖춰,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현장에 강한 해양경찰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파출소를 방문해 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구자영 남해해경청장이 울산항파출소를 방문해 직원들과 소통의 시간을 갖고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2차 재난지원금 지급 확인’?… “정부 문자엔 링크...
22일 추가경정예산안 통과로 정부가 2차 재난지원금 지급 준비에 들어간 가운데 2차 지원금 신청 안내 문자...
김현미 발언 뒤집은 홍남기…정부 ...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전세 시장 안정세가 주춤하...
‘그대, 고맙소’ 김호중 팬미팅 ...
9월 29일 개봉을 앞둔 ‘트바로티’ 김호중의 생애 첫 팬미팅 무...
[속보] ‘코로나 피해 상가임대료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자영업자가 어려움을 겪...
식품업체에 수사 기밀 누설한 대구...
대구지방경찰청 전경. 수사 중인 식품업체에게 수사 기밀을 누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3일 [수]

[출석부]
CU 2천원권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