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부산시, 1인 영세 소상공인 고용·산재보험 가입 지원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부산시청 전경.(사진=국제뉴스DB)부산시청 전경.(사진=국제뉴스DB)

(부산=국제뉴스) 조하연 기자 = 부산시는 코로나19로 특히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소상공인들의 고용·산재보험 가입유지 및 확대를 위해 올해부터 신규로 1인 소상공인 고용보험료와 산재보험료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1인 소상공인은 고용보험과 산재보험 가입이 선택사항이므로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임금근로자에 비해 가입률이 낮아서 폐업과 산업재해 위험으로부터 보호받기가 어려운 상황이다.


시는 3일 근로복지공단과 '1인 소상공인 고용보험·산재보험료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근로자가 없는 1인 소상공인에 대하여 고용보험료 30%를, 산재보험료는 최대 50%를 1년간 지원하기로 했다.


고용보험료 지원대상은 근로복지공단의 '자영업자 고용보험'에 가입한 근로자가 없는 1인 소상공인으로 기준보수 등급(1∼7등급)에 따라 매월 납부한 고용보험료의 30%를 분기별로 모든 가입자에게 지원한다.


기준보수 등급 1∼4등급의 1인 소상공인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의 고용보험료 지원(30∼50%)에 더해 매월 납부한 고용보험료의 최대 80%까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산재보험료 지원대상은 근로복지공단의 '중소기업사업주 산재보험'에 가입한 근로자가 없는 1인 소상공인으로 기준보수 등급(1∼12등급)에 따라 매월 납부한 산재보험료의 30∼50%(1∼4등급 50%, 5∼8등급 40%, 9∼12등급 30%)를 분기별로 지원한다.


1인 자영업자 산재보험 가입 자격은 12개 업종으로 제한적이었으나 올해부터는 전 업종으로 가입대상이 확대됐다.


신청은 오는 15일부터 신청서와 함께 사업자등록증 등 구비서류를 부산광역시 소상공인희망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 가능하며, 예산소진 시까지 연중 계속 접수한다.


보험료 지원절차는 먼저 근로복지공단을 통한 보험 가입 후 부산시에 지원 신청하면 보험료 납부내역 등을 확인해 분기별로 지원한다.


기존 가입자와 신규 가입자 모두 신청 가능하며 올해 1월부터 이미 납부한 보험료도 소급해 지원받을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부산경제진흥원 또는 부산광역시 소상공인희망센터 홈페이지 공고문(6월 8일 공고예정)을 참고하거나, 부산경제진흥원 소상공인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TF움짤뉴스] 뉴이스트, 왕자님들의 눈부신 원더랜드
뉴이스트가 왕자님으로 변신했다. 놀이공원에서 멤버들은 사진 촬영에 임하며 각자의 비주얼을 뽐냈다. /배...
동구, 설 명절 맞아 동구사랑상품...
[뉴트리션] 인천 동구은 설 명절을 맞이하여 동구...
강화군, 강화형 뉴딜 과제발굴 용...
[뉴트리션] 강화군이 새로운 시대로의 전환 속 미...
문소리 집, 21년 만에 첫 관찰예능...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배우 문소리가 '전참시&...
안양시, 중소기업 토탈 마케팅 지...
[뉴트리션] 안양시는 안양소재 중소기업 우수제품...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24일 [일]

[출석부]
파리바게뜨 딸기라떼 케이크(미니) 월드콘
[포인트 경품]
파리바게뜨 딸기라떼 케이크(미니) 파리바게뜨 딸기라떼 케이크(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