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옥천군, 6월 호국보훈의 달 숭고한 희생정신 기려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지난해 현충일 추념행사 모습.(사진제공=옥천군청)지난해 현충일 추념행사 모습.(사진제공=옥천군청)

(옥천=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옥천군은 호국보훈의 달 의 맞아 호국과 보훈의 의미를 널리 알릴 수 있는 보훈행사를 개최한다.


6월은 6.25 한국전쟁과 6.29 제2연평해전이 발생한 6월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기리고 국민의 애국정신을 함양하기 위하여 국가보훈처에서 지정한'호국 보훈의 달'이다.


군은 6일 제65회 현충일 추념행사를 시작으로 오는 25일에는 6.25전쟁 70주년 기념행사를 지원한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참여인원을 축소하여 개최한다.


군에 따르면 6일 오전 옥천군 충혼공원(옥천읍 마암리)을 비롯한 동이면 적하리 충혼탑, 청성면 산계리 충혼탑, 청산면 인정리 충혼탑, 이원면 개심리 충혼탑, 군서면 동평리 충혼탑에서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이 일제히 거행된다.


코로나19로 면 현충일 추념식도 축소하여 거행된다. 옥천군 충혼공원에는 국가유공자 등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김재종 옥천군수의 추념사, 현충일 노래 제창, 한국시낭송전문가협회 옥천지부 임금순 씨의 추모헌시 낭독으로 더욱 경건한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25일에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참전유공자를 비롯한 우리 군 국가유공자와 유족, 주민 등 300여 명을 모시고 6.25 기념행사를 개최하여, 나라와 민주주의를 수호한 국가유공자들의 정신을 기릴 예정이다.


보훈대상자와 유족 200여 명을 초청하여 오찬을 함께하는 간담회 6월에 있었으나, 코로나19로 가을 중으로 연기하였다. 군에서 마련한 소정의 격려품은 6월 중으로 별도 전달한다.


군은 국가유공자 댁의 헌 명패를 새 명패로 바꿔 달아주는'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도 추진할 계획이다. 국가보훈처 주관으로 올 10월까지 추진되는 이 사업의 옥천군 대상자는 월남전 참전유공자 217가정이며,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 보훈단체 및 이장단 협조를 통하여 각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속보] 파주시청, 코로나 확진자 2명 발생 “운정 3동...
파주시청 [한스경제=고예인 기자] 파주시청이 운정3동에서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발생했다고 밝힌 가운...
이원일-김유진, 결혼식 코로나19 ...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이원일 셰프와 김유진 프리랜...
김구라, 남희석 태도논란 지적 해...
[한국스포츠경제=양지원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남희석의 진...
기안84, 웹툰 일부 수정→연재중지...
웹툰 작가 겸 방송인 기안84가 연재 중인 웹툰 '복학왕'이 여혐 ...
광복의 감격으로 코로나19로 빼앗...
서울시가 제75주년 광복절을 맞아 광복의 감격을 기억하며 코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13일 [목]

[출석부]
참깨라면
[포인트경매]
KFC 징거버거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