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최인호, 1호 법안 지역경제 활성화법 대표발의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최인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사하갑)최인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사하갑)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지역 경제상황이 급격히 악화될 경우, 지역 위기 산업에 대한 정부의 지원을 강화하는 '지역경제 활성화법'이 21대 국회에서 다시 추진된다.


최인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사하갑)은 지난 3일 21대 국회 1호 법안으로 '지역산업 경쟁력 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특별법안'을 대표발의 했다고 4일 밝혔다.


현행 '국가균형발전 특별법'에 따르면, 지역의 주된 산업이 위기에 처해 지역 경제여건이 악화되거나 악화될 우려가 있는 경우정부는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하고 자금지원, 고용안정, 인력양성, 구조조정 등의 지원을 할 수 있다.


하지만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신청하기 위해서는 주된 산업에 대한 지역경제 의존도가 높아야 하고, 신청대상 지역의 주요 경제지표 악화, 휴업폐업 업체 증가 등 조건이 너무 까다롭고, 경제상황이 나빠진 이후에 뒤늦게 지원을 해준다는 지적이 많았다.


지역경제 활성화법은 지역의 경제상황이 급격하게 악화되거나 악화될 우려가 있는 경우 산업위기대응특별지역으로 지정되기 전이라도 정부가 필요한 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또현재 국가균형발전법과 시행령, 시행규칙 등으로 분산돼 있는 내용을 특별법으로 제정해 3년마다 기본지침을 수립하는 등 정부의 체계적인 지원이 이뤄지도록 하고 있다.


최의원은 "전통 제조업의 위기와 코로나19사태 장기화로 지역경제가 매우 어렵고 이로 인한 대규모 실직 등이 우려되는 상황인데, 20대 국회에서 발의한 지역경제 활성화법이 제대로 논의조차 못하고 폐기됐다"고 지적하며"이법안이 통과되면 어려운 지역 경제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면서, 정부는 지역 경제가 악화되기 전에 선제적으로 지원을 확대해야 한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코로나에 이 인파 실화?…지창욱 이벤트에 GS25 사과
배우 지창욱이 편의점 아르바이트 이벤트로 인파를 모았다는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GS25 측이 공식 입장을 ...
안지현 치어리더 인스타 사진 화제...
안지현 치어리더. /안지현 인스타그램 [한국스포츠경제=이상빈...
‘재혼 파경설’ 이지현, 과거 첫 ...
그룹 쥬얼리 출신 가수 이지현이 두번째 파경설에 휩싸였다./ t...
조명섭, 첫 단독 콘서트 ‘달밤 음...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조명섭(사진제공=아이오케이컴퍼니)트...
‘용인 전 여친 살해’ 피의자는 4...
경기도 용인에서 전 여자친구를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해 유기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4일 [화]

[출석부]
불닭볶음면
[포인트경매]
KFC 징거버거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