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동작구, 전통시장 무료 배송서비스 지원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창우 동작구청장이 3일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 내 전통시장에서 착한 소비운동에 참여하고 있다.이창우 동작구청장이 3일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 내 전통시장에서 착한 소비운동에 참여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전통시장 무료 배송서비스사업 추진에 나섰다고 밝혔다.


현재 전통시장 상인들은 코로나19로 인한 매출감소로 점포 운영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구는 고객의 편의 증대로 시장 이용을 활성화하고자 1억여원을 투입해 온오프라인 무료 배송서비스 운영을 지원하고 있다.


대상은 지역 내 남성사계시장, 상도전통시장, 성대전통시장, 남성역골목시장 등 4곳으로 현장에서 3만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당일 배송을 실시한다. 시장별 배달 인력을 별도 채용해 물품을 문 앞에 두고 가는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이 3일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 내 전통시장에서 착한 소비운동에 참여하고 있다.이창우 동작구청장이 3일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 내 전통시장에서 착한 소비운동에 참여하고 있다.

성대전통시장은 온라인시장 플랫폼 '동네시장 장보기'에서 구매 시 2시간 이내 배달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구는 범구민 착한 소비운동의 일환으로 지난 3일 오후 4시부터 7시까지 지역 내 전통시장 및 상점가 10개소에서 '전통시장 가는 날' 행사를 가졌다.


행사에는 이창우 동작구청장을 비롯한 구청 전 직원과 49곳 유관기관, 주민 등 총 2,200여명이 참여해, 시장에서 장보기 및 음식점을 이용했으며 구매고객 시장사용 쿠폰 제공, 시장방문 인증샷 등 소비촉진 이벤트도 열렸다.


특히, 소비 확산을 위해 민원업무 등 행사 참여가 어려운 직원을 대상으로 사전 접수받은 과일, 야채 등 111개 물품을 배송하는 배달서비스를 추진했다.


이창우 동작구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의 조기 회복을 위해 시장 상인과 자영업자 지원정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소상공인을 돕는 착한 소비운동에 주민 여러분의 자발적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백종원, 넷플릭스와 손 잡았다…'백스피릿' 제작 확정...
viewer /사진=넷플릭스넷플릭스(Netflix)가 요리 연구가 겸 외식 사업가인 백종원과 손을 잡는다.넷플...
'윤석열 중징계 전망' 최강욱 '여...
viewer 최강욱 열린민주당 대표/연합뉴스오는 10일로 예정된...
① 제이브라이드 바이 정경애 웨딩...
차갑지만 거부할 수 없는 매력, 제이브라이드 바이 정경애의?드...
[전문]이재명 '국민의힘 공수처 두...
viewer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5일 국민의힘을 향해 “무조건 ...
[토요워치] 빨간불 켜진 식량안보....
viewer #지난 3월 24일 홍콩의 한 지하철역. 5㎏ 쌀 3봉지를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2월 5일 [토]

[출석부]
팔도비빔면
[포인트경매]
이디야 5,000원 금액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