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작은도서관에서 작가와 함께 문학여행 떠나요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금천구 시흥1동주민센터 5층에 위치한 '맑은누리 작은도서관' 내부 모습금천구 시흥1동주민센터 5층에 위치한 '맑은누리 작은도서관' 내부 모습

(서울=국제뉴스) 김서중 기자 =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6월부터 12월까지 맑은누리 작은도서관에서 '2020년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 사업'은 전국의 공공도서관 41곳에 전문작가가 상주해 지역 주민들을 위한 문학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역의 문학 수요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주최, 체육진흥공단의 후원으로 4회째 추진되고 있다.


'맑은누리 작은도서관'은 '2020년 도서관 상주작가 지원 공모 사업' 선정으로 국비 2,100만원을 지원받고, 김성진 작가를 상주작가로 채용했다.


김성진 작가는 2010년 제1회 KB창작동화공모전 최우수상과 한국안데르센상 대상을 수상하였으며, 2012년 창비 좋은 어린이책 공모전에서 '엄마 사용법'으로 대상을 수상한 명성 높은 작가다.


'맑은누리 작은도서관' 김성진 작가와 함께 어린이집 원아 대상 '작가 아저씨와 책읽기', 중고생 대상 '청소년 독서교실', 성인 대상 '도서관 여행자', 노년층 대상 '인생 쓰기 수업', '원화 전시회', '북콘서트', '저자와의 만남'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

금천구 시흥1동주민센터 5층에 위치한 '맑은누리 작은도서관' 내부 모습금천구 시흥1동주민센터 5층에 위치한 '맑은누리 작은도서관' 내부 모습

한편, 시흥1동주민센터 5층에 위치한 맑은누리 작은도서관은 '중도입국자녀 한국어멘토링', '모여라 지구촌' 등 문화다양성 특화 프로그램, 온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가족 프로그램, 연령별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유설화, 채인선, 정은숙 등 지역에서 만나보기 힘든 유명작가를 초빙해 북콘서트, 저자와의 만남 등을 운영해 이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맑은누리 작은도서관'은 월요일~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할 수 있으며 주말과 공휴일은 휴관한다.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6월 14일까지 임시 휴관에 들어갔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상주작가 지원 사업을 통해 주민들이 다양한 방식으로 문학을 경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작은도서관을 거점으로 지역주민들이 문학적 소양을 쌓을 수 있는 다양한 독서문화 프로그램을 운영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늘의 운세] 8월 15일 띠별 운세 : 73년생 소띠 "현...
오늘의 띠별 운세 : 8월 15일(이미지출처=이미지투데이) ▶[무료] 별자리 운세도 확인하기◀쥐띠 운세- 가...
‘축구의 신’ 메시도 망연자실…...
‘축구의 신’이라 불리는 리오넬 메시가 있는 FC 바르셀로나가 ...
[상보] 국제유가, 글로벌 원유 수...
▲미국 뉴멕시코주 러빙턴 인근의 한 유전에서 펌핑잭이 석유를 ...
피임약 찾던 솜털 보송한 아이, 그...
“이모, 나 지금 죽을 것 같아. 이비인후과 가려고 했는데 거기 ...
코로나 대유행 위기 오늘부터 서울...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20일만에 100명을 넘어선 14일 오전 서...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15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