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도, 11개 시군 지역특화산업 육성사업 공모 선정

국제뉴스 | 2020.06.04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도와 충북과학기술혁신원(이하 '과기원')이 도내 11개 시군의 특화산업을 전략적으로 육성하기 위한 '시군 지역특화산업 육성사업' 공모과제를 선정했다.


시군 지역특화산업 육성사업은 정부의 주력산업 육성과 더불어 각 시군의 자원과 특성을 반영한 시군의 특화산업을 지원하여 산업의 다각화를 촉진하고 도내 11개 시군의 산업경쟁력을 단계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고안한 사업이다.


도와 과기원은 지난 4월 사업공고를 시작으로 현장실태조사, 선정평가위원회 등을 거쳐 총 24개의 과제를 선정했다.


지원과제는 11개 시군의 의지와 성장잠재력이 높은 산업분야*를 대상으로 사업계획의 적정성, 기술성 및 사업화 가능성 등을 고려해 이뤄졌다.


(청주) 반도체, 화장품 / (충주) 자동차부품, 바이오 / (제천) 자동차부품, 천연물 소재 (보은) 원물가공식품 / (옥천) 기계, 의료기기 / (영동) 비금속광물(일라이트) (증평) 기능성 바이오(의료,의약,식품,화장품) / (진천) 가정식 대체식품 (괴산) 가공식품(발효, 유기농) / (음성) 뷰티헬스 / (단양) 석회석-비금속 등이다.


특히 4개 권역(북부, 중부, 청주, 남부)을 기준으로 R&D는 권역별 2개 과제, 비R&D는 권역별 4개 과제를 선정하여 도내 11개 시군에 골고루 지원할 수 있도록 지역별 안배를 고려했다.


올 해 하반기 중 '시군 지역특화산업 진단 및 발전방향 컨설팅'을 통해 사업방향을 진단하고 시군별 특화산업을 발굴분석하여 단계별로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충북도 이용일 산업육성과장은 "정부주도의 시도 단위 산업정책과 더불어 시군이 주도하는 지역특화산업 성장전략을 마련할 필요가 있다."라며, "미래 먹거리를 선제적으로 발굴하여 신성장 동력을 조기에 확보하여 침체된 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BJ쎄히, 고경표와 찍은 사진 논란 해명 “술집아닌 고...
BJ쎄히 아프리카TV 영상 캡처 [한스경제=박창욱 기자] bj쎄히가 최근 불거진 논란을 해명했다. 15일 쎄히...
'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 해남 두...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김영철의 동네 한 바퀴' (사진제공=KB...
고경표, ‘성전환’ BJ 쎄히와 밀...
(출처=BJ 쎄히 인스타 )BJ 쎄히의 인스타에 고경표가 등장, 온라...
광복 75주년 경축 태권도 퍼포먼스...
(사)한국마이스진흥재단의 주관으로 지난 14일 도동항 해변공원...
윤창근 의장, 성남시 풍경산악회와...
(전주=국제뉴스) 장운합 기자 = 성남시의회 윤창근 의장과 풍경...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8월 15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