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충북대, GrICT 연구센터 유치 성공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충북대학교 오창캠퍼스 융합기술원 전경.(사진제공=충북대학교)충북대학교 오창캠퍼스 융합기술원 전경.(사진제공=충북대학교)

(청주=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관하는 지역 정보통신기술(ICT) 인재 육성 및 지능화 혁신 사업인 'Grand ICT 연구센터 지원사업(G-ICT 사업, 총괄책임자 충북대 전자공학부 박태형 교수)'에 최종 선정됐다.


충북대는 충북도, 청주시 등 지자체와 한국교통대, 청주대 등 도내 대학, 기업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충북대학교 오창캠퍼스 융합기술원 내에 산업인공지능연구센터를 설립할 예정이다.


연구센터는 2027년까지 8년간 총 200억 원(국비 150억, 지자체 및 대학 50억)을 투입해 △재직자 지능화 석·박사 인재양성 △지역 기업과 지능화 혁신 공동연구프로젝트 수행 △지역협력 비교과과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Grand ICT 연구센터사업의 산업인공지능학과 일반대학원 과정에서는 올해 2학기부터 재직자 20여 명을 선발하며, 학비의 90%를 국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지역 기업의 지능화 애로기술 해결을 위해 교육 및 연구진을 확보해 현장 중심의 실질적 성과를 이룰 예정이다.


총괄책임자인 박태형 교수는 "지역의 ICT·지능화 제조혁신 문제를 대학과 기업이 함께 연구하여 해결하는 산학협력 공생체제 모델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수갑 총장은 "4차 산업혁명의 발달로 대학의 역할이 확대되고 있다.앞으로 충북대학교는 Grand ICT 연구센터를 기반으로 친환경 스마트에너지, 미래형 수송기계, 시스템 반도체, 지능형 바이오헬스, 스마트 농·축산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필수적인 지능화 인재양성과 공동연구를 통하여 산업인공지능 분야에서 큰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Grand ICT 연구센터 지원사업'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AI·IoT·5G+ 등 지능화 기술 기반 지역현장 재직자의 지능화 혁신역량 강화교육을 통해 산업형 전문 연구인력 양성을 위해 공모한 사업이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치 세계화 이끈 청년 사업가, 美자택서 흑인 괴한에...
미국 포틀랜드 주에서 김치 사업을 하던 한국인 남성이 괴한에게 살해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현재...
[속보] 방통위, 방송법 위반 MBN에...
30일 MBN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6개월간 영업정지 처분을 받았...
강정정수장 대체급수공급 총력 대...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제주도가 오는 11월 1일 강정정수...
풍기초, 학부모 책 읽어주기 연수 ...
풍기초, 학부모 책 읽어주기 연수 실시(영주=국제뉴스) 백성호 ...
화성시의회 경제환경委, 화성시 동...
▲ 화성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화성=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0일 [금]

[출석부]
왕뚜껑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