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김대권 수성구청장, 행복수성...주민참여형 어린이공원 3개소 개방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삼주어린이공원에 언덕 위 긴 미끄럼틀과 ㅅ모형 정글짐이 설치돼 있다.(사진제공=수성구청)삼주어린이공원에 언덕 위 긴 미끄럼틀과 ㅅ모형 정글짐이 설치돼 있다.(사진제공=수성구청)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대구광역시 수성구(김대권 구청장)는 어린이와 주민들이 함께한 '주민참여형 어린이공원' 3개소의 재조성공사를 완료하고 지역주민들에게 개방했다고 3일 밝혔다.


주민참여형 어린이공원 3개소는 삼주어린이공원(범물동 1382-1), 전원어린이공원(시지동 509-1), 아랫마을어린이공원(두산동 141)이다. 모두 조성된 지 10여년 이상 지난 공원으로 시설물 노후·안전사고 위험 등으로 주민들의 민원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던 곳이다.


수성구는 지난해 공원조성 기본계획 단계부터 공원의 실제 이용자인 어린이와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주민참여형 공원조성 계획을 수립하고 추진했다.


공원 주 이용자인 어린이들로 구성된 '행복수성 호기심 디자인단'은 총 8회의 어린이 디자인워크숍을 거쳐 의견을 모았다. 이를 바탕으로 수차례의 주민설명회를 거쳤고,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담은 디자인에 전문가 자문을 더해 놀이시설을 만들었다.


각 공원은 경관 특색에 맞게 모험놀이터(삼주), 언덕·생태놀이터(전원), 광장놀이터(아랫마을) 등의 테마를 선정했다. 또한, 어린이들이 원하는 시설물 도입·어른들의 휴식공간 조성 등 다양한 세대가 함께 어울릴 수 있는 공원 조성에 심혈을 기울였다.


특히 지형의 특성을 살려 모험놀이터로 조성된 삼주어린이공원은 언덕 위에 조성된 긴 미끄럼틀과 공원 진출입로 계단 벽면에 '행복수성 호기심 디자인단'이 직접 참여해 스케치한 타일형 그림판이 인상적이다.


수성구 마크를 형상화해 디자인한 'ㅅ'모형 정글짐은 수성구에서 직접 디자인한 모형으로 어린이들의 반응을 살펴보고, 향후 조성하는 어린이공원에 지속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앞으로도 주민들이 직접 참여한 수성구만의 유일성을 가진 공간을 만들 것"이라며, "아이들의 상상력과 호기심을 자극할 수 있고, 어른들의 편의 공간 제공하는 등 함께 어울릴 수 있는 공원조성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벼랑 끝 특고 노동자] 당정, 산재보험 의무화 연내 ...
▲19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 이순신 동상 앞에서 열린 '대기업 택배사 규탄과 택배노동자 과로사 예방 호...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임상 참가자 ...
연합뉴스 [한스경제=허지형 기자] 다국적 제약회사 아스트라제...
"KIDC 덕분에 나무를 심고 가꾸는 ...
몽골 10월 식목행사에 참여한 42번 종합학교 학생들과 교직원(서...
[벼랑 끝 특고 노동자] "고용보험 ...
(이투데이DB)사업주 적용제외 신청 강요에 택배, 산재보험 가입...
경북의 숨겨진 체험관광콘텐츠 30...
2020 경북투어마스터-체험관광콘텐츠에 선정된 영양별빛캠핑장의...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2일 [목]

[출석부]
빽다방 소세지빵
[포인트경매]
빽다방 앗!메리카노(Ic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