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이재명 "박원순, 김현미의 통 큰 결단 감사"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수원=국제뉴스)김만구 기자 = "박원순 시장님, 김현미 장관님의 통 큰 결단 없이는 쉽지 않은 일이었다. 합리적인 판단에 감사드린다."


'서울순환외곽선(고속국도 제100호선)'의 이름이 '수도권제1순환선'으로 변경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인사들에 대해 이재명 경기지사가 SNS에 밝힌 '감사 글'이다.


이 지사는 3일 페이스북에 올린 '서울의 외곽 변두리가 아닌,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 경기도입니다'라는 글에서 "길의 90% 이상이 경기도를 지나고 있음에도 '서울외곽'이라 이름 붙은 도로가 경기도의 위상을 격하시켜왔다. 은연 중에 '경기도는 서울시의 변두리, 변방이다'라는 인식을 갖게했다"며 "자칫 경기도민의 자부심에 흠집을 낼 수 있는 이 명칭, 드디어 바꾸게 됐다"고 했다. 그러면서 "이제부터는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가 아닌 '수도권제1순환고속도로'다. 도민들께서 먼저 새 이름으로 불러달라"고 썼다.


그는 "단 몇 글자의 명칭변경에 불과한 이 변화가 수도권의 상생과 협력을, 지방정부간 존중과 균형을, 진정한 자치분권을 상징하게 되리라 확신한다"며 "박원순 시장님, 김현미 장관님의 통 큰 결단 없이는 쉽지 않은 일이었다. 합리적인 판단으로 명칭 변경을 이끌어주신 국토부, 서울시, 인천시, 20개 시군구에 감사 인사 드린다"고 덧붙였다.

이재명 경기지사 페이스북 캡쳐.이재명경기지사페이스북캡쳐.

서울외곽선 명칭변경은 이 지사의 제 1호 공약이다. 이 지사는 지방선거를 앞둔 2018년 3월 "서울외곽선이라는 이름은 서울 중심의 사고"라며 명칭 변경을 공약했다.


오는 9월부터 서울외곽선은 약 30년 만에 수도권제1순환선으로 바뀐다. 최근 국토교통부는 경기도의 요청에 따라 서울시 등 관계기관 협의와 도로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명칭 변경을 결정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승윤, ‘나는 자연인이다’ 최정예팀과 함께 컴백! ...
이승윤이 ‘나는 자연인이다’ 제작 과정을 공개했다. 10월 2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
LCK 킬러? 아직 나 장용준을 안 만...
담원 게이밍(한국)이 ‘LCK 킬러’ G2 e스포츠(유럽)와의 악연을...
?'TV예술무대' 피아니스트 김광민 ...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TV예술무대'(사진제공=MBC)피아니스...
선우은숙 며느리 최선정에 잔소리 ...
[비즈엔터 홍지훈 기자]▲'동치미' 선우은숙 며느리 최선정(사진...
<유>우리금융지주, 3.15% 오르며 ...
우리금융지주(31614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트가 23일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5일 [일]

[출석부]
역전우동 옛날우동
[포인트경매]
바르다 김선생 갈비만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