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군산시, 신품종벼십리향 풍년기원 모내기 행사 개최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사진제공/군산시청사진제공/군산시청

(군산=국제뉴스) 조판철 기자 = 군산시가 신품종 벼인 '십리향' 풍년기원 모내기 행사를 개최하며 군산쌀 소비시장에 변화를 주도한다.


군산시농업기술센터는 3일 옥구읍 오곡리 일원에서 농협중앙회전북지역본부 등 농업관련 기관과 농업인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신품종벼 「십리향」을 홍보하는 풍년기원 모내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군산시는 신동진쌀의 고품질을 유지하면서 새로운 품종으로 향기나는 쌀 "십리향"을 특화시켜 군산쌀의 경쟁력을 갖추고 치열한 쌀 소비시장에 밥맛으로 승부할 방침이다.


이번 행사에 선보인 벼 품종 십리향은 고품질인 호품벼와 도화향 2호를 인공교배해 개발한 중만생 품종으로 재배하는 논에서도 구수한 향이 나는 것이 특징이다.


전북농업기술원에서 품종 개발된 십리향은 향미계열 쌀로 일반쌀과 달리 2-AP함량(향관련 성분)이 많아 밥을 지을 때 구수한 향이 나고 밥맛은 부드럽고 찰기가 좋아 우리나라 소비자의 기호에 적합하다.


시는 금년에 밥쌀용 최고브랜드 육성 재배단지 조성사업과 최고품질 품종쌀 생산단지 시범사업을 통해 옥구, 옥서, 대야지역에 십리향 재배면적을 128ha 확대 조성한다.


농업기술센터는 십리향쌀의 최고품질 유지를 위해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85농가에 신동진벼와 차별화된 재배 매뉴얼을 보급하고 있다.


시범단지 전 필지 토양검정 후 밑거름 시비처방을 배부하였고, 7월 중 벼 엽분석을 통해 맞춤형 이삭거름 처방과 2회에 걸친 포장심사, 수확 직전 쌀 품위 검사 등 철저하고 과학적인 영농관리를 추진한다.


또한 지역농협과 상생협력해 생산부터 가공, 유통까지 철저한 품질관리 검증을 통해 국내 최상급쌀 이미지를 구축할 계획이다.


엄격한 품질관리 심사기준을 통과한 원료곡은 지역 옥구농협에서 전량 수매해 현대화된 도정시설을 거쳐 '십리향'이라는 고급 브랜드로 수도권을 중심으로 전국 각지에 고가로 유통 될 예정이다.


김창환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지역농협과 연계해 십리향을 전라북도 대표 브랜드로 육성하고 홍보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전북을 넘어 전국을 대표할 수 있는 브랜드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오정연 영업중단, 코로나 확산 여파…올해만 두 번째 ...
▲오정연 영업중단 (출처=오정연SNS)배우 오정연이 운영 중인 카페의 영업을 잠시 중단한다. 29일 오정연은...
충주상고 김현웅, 스페인산아구스...
height=574 src=https://www.gukjenews.com/news/photo/202011/...
일본 코로나 중증환자 2주 만에 2...
viewer 일본 전역에 코로나19가 확산하는 가운데 주말인 28...
코로나로 불붙은 온라인 쇼핑…'블...
viewer 미국의 최대 쇼핑 행사 ‘블랙프라이데이’인 27일(...
'이스라엘, 미-이란 관계 개선 방...
viewer 이란의 핵 개발을 이끌었던 과학자 모센 파크리자데...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1월 29일 [일]

[출석부]
비요뜨
[포인트경매]
도미노피자 슈퍼디럭스(오리지널)M콜라1.25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