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영동군, 모바일 헬스케어사업 재개 운영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모바일헬스케어.(사진제공=영동군청)모바일헬스케어.(사진제공=영동군청)

(영동=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영동군은 코로나19로중단되었던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을 재개해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모바일 헬스케어사업은 ICT를 활용한 모바일 기반의 건강서비스 제공 사업으로, 2017년 충북도내 군단위 중에서 유일하게 선정된 후, 매년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군민들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 2월 참여자 모집 후,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이 일시 연기됐지만, 지역사회의 올바른 건강 생활습관 정착과 활력 조성을 위해 재운영된다.


코로나19 확산 직전 2월초에 신청한 대상자 80여명을 대상으로 오는 12월까지 6개월간 진행된다.


이들은 혈압, 혈당, 복부둘레, 중성지방, HDL 콜레스테롤 5가지 건강위험요인 중 1개 이상 위험군으로 판정돼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필요한 주민들이다.


만성질환 위험요인이 있는 사람에게 스마트워치 활동량계가 지급되며, 모바일 건강관리 앱과 지급받은 활동량계를 이용하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후, 개인의 생활습관과 건강상태에 맞게 의사, 간호사, 영양사, 운동전문가가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지난달 28일부터 오전 9시부터 30분 간격으로 대상자 1인씩 철저한 방역관리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진행되고 있으며 검사, 상담 모두 순조롭게 진행중이다.


참여대상자들은 시간과 장소 제약없이 건강을 챙길 수 있게 돼 큰 만족감을 보이고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올해로 4년째 진행중인 스마트한 모바일헬스케어 사업이 코로나19로 인해 움츠려 있던 영동군민의 건강관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 넣을 것"이라고 전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김치 세계화 이끈 청년 사업가, 美자택서 흑인 괴한에...
미국 포틀랜드 주에서 김치 사업을 하던 한국인 남성이 괴한에게 살해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경찰은 현재...
[속보] 방통위, 방송법 위반 MBN에...
30일 MBN이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6개월간 영업정지 처분을 받았...
강정정수장 대체급수공급 총력 대...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제주도가 오는 11월 1일 강정정수...
풍기초, 학부모 책 읽어주기 연수 ...
풍기초, 학부모 책 읽어주기 연수 실시(영주=국제뉴스) 백성호 ...
화성시의회 경제환경委, 화성시 동...
▲ 화성시의회 경제환경위원회.(화성=국제뉴스) 김정기 기자 = ...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0일 [금]

[출석부]
왕뚜껑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