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괴산군, 순정농업 발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착수보고회 모습.(사진제공=괴산군청)착수보고회 모습.(사진제공=괴산군청)

(괴산=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괴산군이 '순정농업'을 통한 지속가능한 미래농업의 청사진을 그리고 있다.


괴산군은 민선 7기 군정방침인 '도약하는 순정농업' 실현을 통한 중장기적으로 지속 발전 가능한 농업·농촌을 만들기 위해 지난 2일 '순정농업 발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군청 2층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보고회는 이차영 군수를 비롯해 이덕용 군의회 의원(산업개발위원장), 관련 농업인단체장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괴산군에 따르면 '순정농업'이란, 농부들의 순수한 땀과 열정이 담긴 농업을 이르는 신개념 용어다.


순수한 농심(農心)과 정성으로 바르게 농사짓는 농부들의 생산과정이 투명하게 반영된, 소비자가 믿고 먹을 수 있는 올바른 농산물 공급체계 구축을 위해 괴산군이 추구하는 농업이다.


앞서 괴산군은 유기농산물 생산부터 유통, 소비에 이르기까지의 선순환 유통구조를 만들기 위한 '유기농업공영관리제'를 본격 도입해 시행하고 있다.


괴산군은 또 괴산의 농산물이 'Made in Goesan'(메이드 인 괴산)으로 소비자에게 명품 브랜드로 각인될 수 있도록 올해 새롭게 개발한 농·특산물 공동브랜드 '괴산순정농부'를 활용,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데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이차영 괴산군수는 "미래 농업·농촌의 발전방향을 정립하고, 부가가치가 높은 미래 신성장 전략산업으로써 세계 유기농을 이끌어갈 괴산 순정농업의 가치를 확산하기 위해 이번 발전계획 수립에 착수하게 됐다"면서, "이번 용역을 통해 실용적이면서도 지속 발전 가능한 미래농업의 청사진을 그려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은 지역을 대표하는 농·특산물 공동브랜드 '괴산순정농부'를 지난 3월 개발, 특색 있는 차별화 전략으로 국내외 유통시장을 선점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괴산순정농부'는 청정괴산이 주는 자연 그대로를 올곧게 담아 전하겠다는 농부들의 마음을 표현하고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골·골·골·골! 손흥민 터졌다… ‘한 경기 4골’ 대...
국가대표팀 공격수 손흥민(28)이 한 경기 4골을 퍼부으며 궁지에 몰린 토트넘 홋스퍼를 위기에서 구해냈다....
맞아 떨어진 ‘경우의 수’… 광주...
프로축구 K리그1이 천당과 지옥으로 나뉘었다. 정규 리그 22라운...
‘구해줘! 홈즈’ “미쳤다” 태민...
절친 사이인 태민과 라비가 붐과 함께 분당으로 갔다. 9월 20일 ...
조성원 ‘공격 농구’ 데뷔전부터 ...
농구팬들의 갈증을 해소해줄 KBL 컵대회에서 첫 게임부터 명승부...
대구시 ‘주상복합 용적률 축소’ ...
건물 용적률 문제를 놓고 대구시와 중구가 갈등을 겪고 있다.20...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1일 [월]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맘스터치 싸이버거 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