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단체관광 줄고 소규모 관광 늘고.. 제천시 관광택시 "순항 중"

국제뉴스 | 2020.06.03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천 관광택시 모습(사진=제천시)제천 관광택시 모습(사진=제천시)

(제천=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제천시가 5월부터 시행한 관광택시 사업이 호평을 받고 있다.


코로나 사태 초기부터 추진된 관광택시 사업은 단체관광객에서 소규모로 급변하는 관광 트렌드에 발 빠르게 대처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로 관광택시는 지난달 사업을 시작한지 한 달여 만에 24대 61명이 탑승했다.


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로 인해 모르는 사람과 접촉하는 것에 대한 불안감이 크다."며 관광택시가 관광객이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최적의 선택임을 강조했다.


전세 형태인 관광택시는 탑승 전 신원을 확인하고, 일행 외 타인과 공간을 공유하지 않아 동선 관리가 투명하다.


시간 활용 측면에서도 합리적이라는 평가다.


단체관광은 개인별 여행 습관과 무관하게 일정한 시간을 할당받는데 반해 택시는 시간에 구애받지 않으므로 시간을 유동적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기상, 도로사정 등에 대해서도 유연한 대처가 가능하다.


관광택시를 시티투어 사업에 포함시켜 단체관광객에 준하는 할인혜택을 적용한 점도 장점으로 작용했다.


여기에 청풍호반 케이블카 탑승권을 포함한 패키지 상품 구매 시 관광객의 혜택은 더욱 늘어난다.


택시 탑승비용은 5시간에 5만원 (최대 6시간), 8시간에 8만 5천원(최대 10시간)으로 저렴하다.


제천시 개인택시지부 이은상 지부장은 "모두가 힘든 시기에 고생을 함께 감내하자는 취지로 요금을 적게 책정했다"며 "관광객들이 지역 곳곳을 찾도록 유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천 관광택시는 제천시티투어 홈페이지 및 제천시 관광협의회에서 예약 탑승 할 수 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1호가’ 임미숙♥김학래, 시장 가는데 포르쉐+프라...
임미숙 김학래 부부가 방송에서 명품카를 타고 시장에 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JTBC 예능 ‘1호가 될 ...
화투 시비… 풀려난 협박범, 석방 ...
경기도 성남 분당의 한 아파트에서 70대 여성 2명을 살해한 혐의...
베일 데려온 `친정` 토트넘 손흥민...
2017~2018시즌 챔피언스리그 우승컵 빅이어에 입맞추는 개러스 ...
[화보] 크래비티, "신곡 Flame 콘...
성숙한 매력이 가득 담긴 크래비티의 화보가 공개됐다.패션 매거...
박인비 ‘톱5’ 완주, 마지막 날 ...
박인비(32)가 2020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캄비아 포...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9월 21일 [월]

[출석부]
바리스타 모카
[포인트경매]
세븐일레븐 모바일상품권 3,000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