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제주 BCT 파업 2차 교섭 결렬…극명한 입장차 여전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제주=국제뉴스) 문서현 기자 =제주지역벌크시멘트트레일러(BCT)화물노동자들이시멘트운임구조개선및운송료현실화를요구하며 돌입한 파업이 장기화 되면서 도내 건설업계들도 큰 타격을 빚고 있는 가운데 2차 교섭도 결렬됐다.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 제주지부와 도내 시멘트업계 등은 2일 오후 2시 제주시 연동 건설회관에서 노조-시멘트업체-제주도당국이 두번째 3자 교섭에 나섰다.


이번 교섭은 제주도가 파업사태를 해결하기 위한 3자 참여 '대타협기구' 구성을 제안하고 지난달 20일 첫 상견례를 갖은 후 28일 첫번째 교섭에 이어 두번째 본 교섭이다


그러나 이번 협상에서도 결국 양측 의견차리를 좁히지 못하고 협상이 결렬된 것으로 전해졌다.


BCT노조 측은 '현재운임 대비 12% 인상안'을 요구하고 있고, 업계측은 '안전운임에서 12%인상'을 고수하며 팽팽한 입장차를 보이며 결국은 평행선을 그었다.


# 현재 운임대비 12% 인상이냐, 안전운임에 12% 인상이냐


노조측 주장은 이렇다.


지난 1차 교섭에서 실제 화물노동자들이 지출하는 원가를 바탕으로 제주지역에 맞는 적정한 운임을 제시했고, 1차 교섭 이후 시멘트 업계의 요구를 일부 수용해 수정안을 제출했다는 것이다.


그런데 시멘트협회는 2019년 실태운임보다도 낮은 운임을 고수하며 '인상요인이 없다'는 말만 되풀이하더니 '더 이상의 운임협상은 불가능하다'고 수정안에 대한 논의를 일체 거부했다는 것이다.


결국 이날 시멘트협회 협상 불가능을 선언하면 일방적으로 2차 교섭은 종료됐다고 전했다


노조측은 관계자는 "제주도의 경우 단거리 운행이 압도적으로 많은 운행 특성상 안전움임을 그대로 적용한다면 기존에 받던 운임보다 오히려 운임이 낮아진다"며 "기존운임의 약 12% 인상안을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어 "화물노동자들이 자료로 제출한 소득수준 자료를 검토조차 하지 않고 안전운임에서 12% 인상이라는 불가능한 안을 제시하며 파업을 그만두라는 말만 하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그러나 시멘트업체는 노조측 요구하는 운송요금 인상폭이 터무니 없다는 것이다.


시멘트업체는 운송요금을 인상해야할 요인이 없지만 조속한 파업종료와 제주도 건설현장의 정상화를 위해 제주도내 운송환경을 반영해 12% 인상안을 제시했다는 것이다.


시멘트업체는 "노조측이 주장하는 운송요금은 약 55%에 달하는 인상안"이라며 "안전운임에 12%인상안도 전국 평균 12.2% 인상한 안전운임제를 기준으로 시멘트업계가 육지대비 비싼 물가와 열악한 험로오지(險路奧地)의 제주도내 운송환경을 반영해 결정했다"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시멘트업체는 "인상된 운송운임은 복귀시첨부터 바로 적용, 지급할 계획"이라며 " 현재 제주도는 침체된 건설경기 회복과 수해방지 공사에 필요한 시멘트 긴급수송이 절실한 상황으로 지난 4월 10일 이후 무려 50여일간 지속중인 BCT차주 파업으로 지역경제가 파국으로 치닫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 현 사태에 대해 시멘트업계는 크게 우려하고 있으며 아울러 도정을 책임지고 있는 제주도청에 책임감 있는 사태 해결을 위해 직권조정을 요청드리고,BCT차주 여러분이 위기극복에 동참해 일선 현장에 조속히 복귀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렇듯 노조측과 시멘트업계는 서로 요구하는 입장차가 극명하게 달라 결국 이번 2차 교섭도 결렬됐다. 게다가 아직 추가 교섭 일정도 확정하지 못해 파업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창] 자녀와 거리두기
미혼인 친구 한 녀석이 결혼을 망설이는 이유는 ‘자녀’ 때문이다. 딩크족(DINK·Double Income No Kids)...
<코>코콤, 매도잔량 465% 급증
오전 9시 55분 현재 코콤(015710) 재무분석차트영역계속기업리포...
[드라마는 시대다] 욘사마·지우히...
아직도 서울 중앙고등학교 앞 중앙상회에 가면 ‘욘사마’, ‘지...
秋, 남부지검장 사의 하루 만에… ...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3일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 후임에 이정...
[포토 카페] 너를 담다
노을 지는 서울 여의도공원에서 한 모녀가 ‘너를 담다’라는 작...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4일 [토]

[출석부]
도서랜덤
[포인트경매]
배스킨라빈스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