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건국대 LINC사업단, 쌍방향 산업체 재직자교육 시행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재직자 교육 모습(사진=건국대)재직자 교육 모습(사진=건국대)

(충주=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건국대 LINC+사업단(노영희 단장)은 4차 산업 혁명 도래에 따른 충북 충주시 제조업체의 스마트 팩토리 교육 수요에 부응하기 위해 지난달 12~28일까지 충주시 목행동 소재 새한주식회사(정순일 회장)에서 LINC+ 쌍방향 산업체 재직자 교육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재직자 교육 프로그램은 평소 스마트 팩토리 구축에 대한 열정과 관심이 많고 최근 전문 컨설팅을 받고 있던 새한(주)의 사내 간부교육과정의 일환으로 진행됐다.


교육은 ㈜넷비즈월드 글로벌융합교육센터 양창용 원장이 맡았으며, 교육 내용은 스마트 팩토리 발전현황과 전략, 스마트 제조혁신 전략, 스마트 공장구축의 역량 강화방안과 적용사례, 서플라이 체인 매니지먼트 등 스마트공장 구축의 개념과 운영방안 등을 포함해 폭넓게 시행했다.


교육성과회의를 통해 새한주식회사 정순일 회장은 "독일의 스마트팩토리 공장을 견학하면서 제조산업의 미래를 보았으며, 중국도 이 분야에서 투자를 활발히 하는 것을 보고 우리나라의 제조업체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나아갈 길은 스마트 팩토리의 구현임을 확신하며 이번 교육을 마련해 준 건국대 LINC+사업단에 감사한다."고 말했다.


최종복 새한(주) 본부장은 "스마트 팩토리 구축을 위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현장 혁신 시뮬레이션을 활용할 수 있도록 보다 과감한 정부 기관의 스마트팩토리 구축을 위한 투자와 지원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이에 건국대 LINC+사업단 기업기술부 심종범 교수는 "스마트 팩토리 구축은 단순한 생산 자동화를 넘어 경영효율화를 위한 전략적 대안으로 제시되고 있으며 향후, 건국대 LINC+ 사업단은 지역 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수요자 중심 기업지원프로그램을 개발해 쌍방향 산학협력을 시행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서울 종로구, ‘2020 좋은 간판 전시회’ 개최
viewer 서울 종로구는 도시 미관을 높이고 주변 경관을 개선한 간판을 소개하는 ‘2020 좋은 간판 전시...
경남도, 동남권 메가시티 조직 개...
viewer 경남도청 전경.경남도가 수도권에 대응하는 동남권 ...
전남교육청, 전국도서관 운영평가...
viewer 전남도교육청이 전국도서관 운영평가에서 문화체육관...
영남이공대 YNC일자리센터, 재학생...
영남이공대 YNC일자리센터가 재학생들의 진로 및 취업.창업 지원...
이제훈 “마음먹고 한 ‘능청’ 연...
오는 4일 개봉하는 범죄 오락 영화 ‘도굴’은 익숙한 케이퍼(강...

실시간 인기 뉴스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30일 [금]

[출석부]
왕뚜껑
[포인트경매]
CU 3천원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