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안양시 양지초교 인근 녹색공간 탈바꿈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안양=국제뉴스) 김국희 기자 = 안양시가 지난 4월과 5월 안양9동 양지초교 인근 일대 3곳을 예산 1억1000여만원을 투입해 녹색의 공간으로 탈바꿈했다고 2일 밝혔다.


양지초교 정문 앞 회정교차로가 우선 눈에 띈다. 잡풀 무성하던 회전교차로 화단은 영산홍, 회양목, 화살나무 등 2천3백 그루의 수목이 조화를 이루는 녹색의 공간으로 변모했다.


또 이 학교 옆길 인도 90m구간에는 계수나무 11주가 줄지어 식재됐다. 기온이 올라 이파리가 피어나면 녹색의 인도 길로 사랑받을 전망이다.


안양9동 병목안로 금용아파트 앞 나대지 319㎡는 가로화단으로 변신했다. 맨 땅이었던 부지였지만 사철나무, 원추리, 회양목, 꽃무룻 등으로 깔끔하게 조성되고, 보도블록도 새로 깔려 보는 이들의 눈을 즐겁게 한다.


비산3동 관악산을 마주보는 곳에 위치한 비산중학교에는 일명 '명상숲'인 학교숲이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냈다.


학교 안 300㎡면적에는 공작단풍, 남천, 구절초 등 교목과 관목 11종 3600여종이 숲을 이루고, 휴게쉴터, 가든 테이블, 바닥포장, 흔들의자 등이 배치돼 있어 안락함을 더하게 한다.


안양시가 도비보조금 포함 사업비 6천만 원을 들여 지난달 25일 리모델링 조성공사를 완료했다.


시는 학교학생은 물론 지역주민들도 이용할 수 있어 힐링공간으로 사랑받을 것이 기대하고 있다.


비산중 '명상숲'은 지난해 부림중에 이어 시가 두 번째로 조성한 학교숲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자투리땅과 학교의 유휴부지를 이용한 녹지공간 확보를 계속 이어나가겠다"고 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이웃집 찰스' 독일 다리오, 소세지와 사랑에 빠지다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이웃집 찰스' 독일 다리오(사진제공=KBS 1TV)소세지와 사랑에 빠진 독일에서 온 ...
신애라ㆍ김경일, 코로나 시대…마...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미래수업'(사진제공=tvN)배우 신애라...
안성기, 건강이상으로 병원行…“...
(출처=TV조선 '트로트 어워즈' 방송캡처)배우 안성기가 건강 이...
혜리 하차, 드라마 ‘간 떨어지는 ...
▲혜리 하차 (출처=혜리SNS)가수 혜리의 ‘간 떨어지는 동거’ ...
현정화 나이 52세에 당뇨 전 단계,...
[비즈엔터 홍선화 기자]▲'기적의 습관'(사진제공=TV조선)현정화...

이벤트 event

더보기

출석부&포인트경매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0년 10월 20일 [화]

[출석부]
초코에몽
[포인트경매]
바르다 김선생 갈비만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