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뉴스 > 전국

대전시, 고위험시설 8종 집합제한 행정조치

국제뉴스 | 2020.06.02 | 신고 신고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대전시는 6월 2일(18:00)부터 코로나19 고위험시설 8종에 대해 집합제한 행정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대전시는 6월 2일(18:00)부터 코로나19 고위험시설 8종에 대해 집합제한 행정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대전=국제뉴스) 이규성 기자 =대전시는 6월 2일(18:00)부터 코로나19 고위험시설 8종*에 대해 집합제한 행정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 고위험시설 8종 (지자체 현황에 따라 탄력지정)


①유흥주점, ②감성주점, ③콜라텍, ④헌팅포차, ⑤단란주점, ⑥노래연습장,⑦실내 스탠딩 공연장, ⑧실내집단운동(격렬한 GX류)


고위험시설은 공간 밀폐도, 이용자 밀집도 등 6가지 시설별 위험도 평가지표에 의해 보건복지부가 선정한 시설로 이번 행정조치에는 시내 2,210곳의 시설이 해당된다.


행정조치 대상 시설에는 정부가 선정한 8종 외에 호프·소주방 등 위험도가 높은 유사 감성주점시설을 우리시 자체적으로 포함해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대상 고위험시설은 가급적 운영을 자제하되, 운영하는 경우 정부에서 정한 핵심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


사업주가 지켜야 할 핵심 방역수칙은 ▲ 출입자 명부관리(전자 혹은 수기 출입명부 4주 보관이후 폐기) ▲ 출입자 및 종사자 증상확인 ▲ 마스크 착용 ▲ 방역관리자 지정 ▲ 영업 전·후 시설소독(대장작성) ▲ 이용자 간 2m 간격유지(최소 1m) 등이다.


이용자는 ▲ 출입명부 작성(전자인증 혹은 수기기록) ▲ 증상확인 협조 ▲ 마스크 착용 ▲ 이용자 간 2m 간격유지(최소 1m) 등의 핵심방역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대전시는 이번 행정조치 관련 핵심방역수칙 홍보와 자치구 및 경찰청 등 유관기관 합동 점검을 실시 할 계획이다.


대전시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고위험시설은 밀폐공간에 이용자 밀집도가 매우 높은 것이 특징으로 확진자 발생 시 우리시 감염병 차단에 엄청난 타격을 주게 된다"며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행정조치에 적극 협조해 주시는 사업주분들에게 감사드리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스스로의 안전은 물론 가족과 이웃 등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핵심방역수칙 준수에 최선을 다해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0 0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리스트 이전글 다음글
주소복사 스크랩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댓글쓰기

인기 뉴스

임슬옹 약식명령, 보행자 사망에도 약식 왜?
임슬옹ⓒ인스타일가수 임슬옹이 교통사고와 관련해 약식명령을 받았다.18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서부지법은 ...
우이혼 최고기-유깻잎, 재결합 실...
유깻잎이 18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이혼'에서 최고...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386명....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19일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1kg 감량 후 자신감 넘치는 30대 ...
[한스경제=임민환 기자]걸그룹 2NE1 출신 박봄이 다이어트 후 근...
광산구, 코로나19로부터 다문화 공...
[뉴트리션] 광산구가 18~22일 선제적으로 외국인 ...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마이민트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출석부&포인트경품 ATTENDANCE & AUCTION

TODAY : 2021년 1월 19일 [화]

[출석부]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 빽다방 노말한소프트
[포인트 경품]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 던킨도너츠 도너츠 6개팩